'맞춤형 식생활 안내서' 활용한 다문화가족 언택트 건강교육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 활용한 다문화가족 언택트 건강교육

대전 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서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협업 통해 실시

  • 승인 2020-09-29 18:33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보도자료(사진1)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다문화가정 초기정착 프로그램.
보도자료(사진2)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다문화가정 초기정착 프로그램.
대전 서구(구청장 장종태)와 배재대 산학협력단(단장 채순기)이 운영하는 대전 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센터장 김정현)는 29일 여성가족부 대전서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협업해 식약처에서 개발한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결혼이민자 편)'교재를 활용한 '다문화 가족 대상 언택트 안전·건강 교육'을 실시했다.

이 교육은 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서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통해 관내 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결혼이민자 편)' 교재 중 '주방 환경 위생관리', '건강하고 맛있는 간식: 함께만들어요!', '식사예절 : 이런 사람과는 밥 먹기 싫어요!'의 주제로 교재의 교육 자료를 활용해 직접 영상을 제작, 배포함에 따라 언택트(비대면) 형식으로 운영했다.

교육 참여 확인은 ‘좋아요’를 클릭한 후 퀴즈 및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참여도를 확인하고 추가적으로 온라인을 활용해 가족이나 자녀 관련 1대 1 식생활 상담을 진행하도록 했다.

김정현 센터장(배재대 가정교육과 식품영양전공 교수)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감염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비대면 교육에 대한 요구도가 증가하고 있는 지금, 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와 대전서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결혼이민자 편)'교재의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교육함에 따라 다문화 가정 맞춤형 식생활 교육을 운영을 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다문화 가정에서의 식생활 관리가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식약처에서 개발한 '맞춤형 식생활 안내서(결혼이민자 편)'교재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 서구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는 현재 서구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지역아동센터 등 어린이급식소 453곳을 관리 및 지원하고 있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2.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3.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4.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5.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1.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2.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3. 제18회 이동훈미술상 시상식 29일 개최… 지난해 수상작 전시도 개막
  4. 소제동 철도관사촌의 운명은? 29일 삼성4구역 재정비심의위원회 개최
  5.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