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6일부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대전시, 26일부터 주민등록 사실조사 실시

사망의심자 등 최소한의 대상자 주민등록사항과 거주사실 확인

  • 승인 2020-10-25 12:47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시청5
대전시는 26일부터 12월 28일까지 52일 동안 대전 전체 79개동에서 '2020년 하반기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

전국 동시 실시 되는 이번 조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대상을 선정해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 사실을 확인한다.

중점 조사대상은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보건복지부 허브시스템의 연계 정보에 의해 사망의심자로 조회된 자, 교육기관에서 요청한 장기결석 및 학령기 미취학아동 등이다.

사실조사는 각 동 행정복지센터 공무원과 통장이 함께 합동조사반을 편성해 통장이 직접 대상 가구를 방문하여 실제 거주사실을 확인하고, 주민신고사항과 다른 경우 주민등록 담당공무원이 상세한 개별조사를 실시한다.

조사결과, 신고사항과 일치하지 않는 경우, 대상자에게 최고·공고하여 사실을 알려 기한 내 실제 거주지로 전입하도록 안내하고, 기한이 지나면 거주불명 등록해 직권조치 될 수 있음을 안내할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최소한의 대상을 실시해 주민의 편익증진과 주민등록 자료의 정확성을 높일 것"이라며 "통장이 조사기간에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세대 방문 시 불편하시더라도 적극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사실조사 기간 중 과태료 부과대상자가 거주지 동에 자진 신고하면 과태료를 최대 75%까지 경감 받을 수 있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제12대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선임
  2. [주말 쇼핑뉴스] 백화점세이 '자이언트 세일' 따뜻한 겨울 합리적인 쇼핑
  3. [리뷰] 저승과 이승의 경계에서 망자를 위한 진혼굿…서쪽을 향해 노를 젓다
  4. [날씨] 주말까지 아침엔 영하기온… 한낮에도 강한 바람
  5.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1. [속보]대전서 26일 오후 코로나 5명 추가… 누적 470명
  2. 국내 도입 검토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3.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신규 확진...청소업체 잇따라 양성
  4.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치열한 청약 경쟁 예고
  5. 코레일, 철도노동조합 태업 돌입에 고객 불편 최소화 대책마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