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대학생 대전관광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전국 대학생 대전관광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

대전시 주최, 대전시관광협회 주관

  • 승인 2020-11-12 17:32
  • 수정 2020-11-12 19:54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noname01
대학생 대전관광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이 지난 10일 대전평생교육진흥원 식장산홀에서 열렸다.

대전시가 주최하고 대전광역시관광협회(회장 최철원)가 주관한 이번 공모전은 변화하는 여행트랜드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고 새로운 개념의 관광 콘텐츠를 발굴하기 위해 관광상품과 관광정책 부문 등 각 5개의 우수작을 선정, 시상했다.

실현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선정된 대학생들의 역량이 결집된 아이디어는 향후 대전관광 정책에 중요한 자료로 활용해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이번 공모전 수상작은 책자로 발간돼 관광관련 단체 등 유관기관과 각 자치구에 배포할 예정이다.

관광상품 부문 대상은 관광객의 유형별 맞춤 혜택을 제공하는 카드를 판매해 외래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한 '대전시 관광타겟 맞춤형 바우처 상품 제안'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최우수상은 '화살표를 따라가는 대전여행', 우수상은 '대환장 전시회', 장려상은 '대전 휴유증(休有增)', '모두를 오게 할 대전 맞춤형 관광카드, 다올대전'이 각각 선정됐다.

noname011
관광정책 부문 대상은 스튜디오 큐브와 대전 문화예술단지에 미디어 아트를 적용한 '대전 한빛 미디어아트 페스티벌'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최우수는 '아싸(Art&Science) 비엔날레', 우수는 '대전패스권 어플리케이션', 장려는 '밀레니얼 세대를 사로잡을 뉴트로 대전의 대변신', '코로나에도 우리는 달빛데이트'가 각각 선정됐다.

부문별 대상(1팀)은 200만원, 최우수(1팀)는 100만원, 우수(1팀)는 50만원, 장려(2팀)는 30만원의 시상금이 지급된다.

noname01
대전시 김창일 관광마케팅과장은 "이번 공모전은 대전관광의 미래를 짊어질 대학생들의 참여를 통해 대전 관광산업이 한층 더 도약할 수 있는 의미있는 자리였다"며 "앞으로 제안된 아이디어를 관광정책에 적극 반영해 관광의 위기를 기회로 바꾸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모전은 9월 29일까지 관광상품 45건, 관광정책 59건이 접수돼 1차 서류심사를 통해 관광상품 11건, 관광정책 13건을 발표심사 대상작으로 선정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1.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2.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3.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4.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5.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