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유기질 비료 지역제품 사용 확대 지원

장성군, 유기질 비료 지역제품 사용 확대 지원

  • 승인 2020-11-28 20:44
  • 이창식 기자이창식 기자
전남 장성군이 지역에서 생산된 유기질 비료를 구입하는 관내 농가에 대해 내년부터 비료비 지원 비율을 확대한다.

가축분뇨 처리 등 환경문제를 해소하는 한편, 자본의 역외 유출을 감소시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그동안 장성군은 지역 농가가 혼합유박이나 혼합유기질, 가축분퇴비를 구입하면 국비로 지원되는 금액(800~1100원)에 군비를 추가 지원하는 유기질 비료 지원사업을 추진해왔다. 지원액은 국비의 70% 규모로, 농가 경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 가운데 장성에서 생산되는 비료는 가축분퇴비로, 지역농가 이용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8년 36%, 2019년 43%를 기록했으며 2020년에는 60%를 차지했다.

군은 장성 지역에서 생산되는 가축분퇴비(1등급)의 내년도 군비 지원액을 국비 대비 100%로 상향해 가축분퇴비 필요 물량(75만포)의 90%까지 지역 제품 점유율을 높일 계획이다. 타 지역 퇴비는 종전과 동일하게 군비 70% 지원을 유지한다.

이에 따라 내년부터 장성 농업인이 지역제품 가축분퇴비를 구입하면 국비와 군비 지원을 합해 최대 2000원(20kg 기준)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유두석 장성군수는 "지역 생산 유기질비료에 대한 상향 지원을 통해 지역제품 사용을 유도하고 농가의 경영 부담을 경감시킬 방침"이라면서 "가축분뇨 문제를 해결하고 자본의 내부 순환을 유도해 경기 부양을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장성=이창식 기자 mediacnc@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2.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3.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대전·세종 아파트값 상승 꾸준… 언제까지 지속되나
  3.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4. 지역대 정시 패닉…학령인구 감소 '미달 도미노' 우려
  5.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