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겨울철 건강관리 위한 보양식...소꼬리찜.굴무침 만들기

[대전시다문화]겨울철 건강관리 위한 보양식...소꼬리찜.굴무침 만들기

  • 승인 2020-12-23 16:16
  • 신문게재 2020-12-24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흔히들 보양식 하면 인삼이나 전복이든 삼계탕을 떠올린다. 보양식은 몸을 보충하기 위해 먹는 음식인데 겨울은 추위를 이기기 위해 칼로리 소모가 다른 계절보다 많다. 여름보다 기초대사량이 20% 이상 증가하기 때문에 영양가가 높고 따뜻한 성질의 음식을 많이 섭취하는 것이 좋다. 따뜻한 음식은 몸을 부드럽게 할 뿐만 아니라 몸을 따뜻하게 해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만든다. 겨울 보양식으로 환절기 감기도 예방하고 건강도 챙기자.



<소꼬리찜>

소꼬리는 소의 꼬리이다. 결합조직이 많아 육수를 내거나 곰탕을 끓이는 등 오랜 시간 조리해 이용한다. 꼬리 찜이나 족편을 만들 때 쓰기도 한다. 소꼬리는 근육 및 관절, 피부에 탄력을 주는 콜라겐 함량이 많은 특수 고단백 음식이다. 육질은 질기나 젤라틴 성분이 많아 쫄깃하다. 담백한 국물을 내는 꼬리 찜을 먹고 건강한 겨울을 보내자.



소꼬리찜 만들기

● 재료

소꼬리 1kg, 대파 1개, 양파 1/2개, 통마늘 반통, 통후추 6~7알, 간장 1/2컵, 마늘, 올리고당, 참기름 1큰술, 설탕, 매실액, 청주 2큰술, 후추가루, 통깨 배 1/4개, 육수 2컵

● 만들기

① 꼬리를 냉수에 5~6시간 정도 담가 핏물을 충분히 뺀다.

② 냄비에 물을 넉넉히 붓고 팔팔 끓으면 핏물 빠진 꼬리를 넣고 우르르 한번 끓인 후 물을 버리고 깨끗하게 씻어준다.

③ 냄비에 물 1.8리터를 부은 후 10분 정도 센 불에서 끓이다가 뚜껑을 닫고 중약불로 불을 줄여 1시간 정도 삶아준다.

④ 국물이 뽀얗게 우러나고 물이 반 정도로 줄면 고기는 건져내고 국물은 체에 거른 후 식힌다.

⑤ 그릇에 양념재료와 배를 갈아 넣고 삶은 꼬리를 넣어 양념을 재운다.

⑥ 양념한 꼬리와 기름 걷어낸 육수를 2컵 부어 30분 정도 끓인다.





<굴무침>

양질의 단백질과 철이 가득한 굴, 그리고 제철을 맞은 달콤한 무가 함께 하는 굴 무침. 건강 재료가 가득 들어간 보양 요리다. 간단한 재료와 쉬운 조리과정 덕분에 요리 초보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다.



굴 무침 만들기

●재료

굴 200g, 무 아주 가늘게 채썬 것 1/2컵, 고춧가루 1.5큰술, 대파 흰 부분 잘게 썬 것 1큰술, 깨소금 1작은술, 식초 1작은술, 마늘 0.5작은술, 소금 조금

● 만들기

① 무를 최대한 가늘게 채썰어 준비한다.

② 굴은 흐르는 차가운 물에 살살 씻어 물기를 빼 준비다.

③ 준비한 채썬 무에 양념을 넣고 버무린다.

④ 물 빠진 굴을 넣고 살살 버무려 준다.



카스모바굴나즈 명예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2. [포토 &] 안갯속으로
  3. [영상]대전시 기숙형 비인가 학교 집단감염 긴급 브리핑
  4. [코로나 19] 대전, 6명 집단감염 발생…시 "중구 소재 국제선교학교로 파악 중"
  5. [코로나19 속보] 대전 기숙형 비인가 종교 교육시설 125명 집단감염 발생
  1.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2. [르포] 카페 이용 첫 주말 카공족 만족… 1시간 이용은 '글쎄'
  3.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4. 남양주시, 6호선연장 노선변경 '지자체 간 갈등 예상'
  5. 혁신도시+청사재배치 공공기관 이전 대전이 최적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