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신문] 현대판 고려장이 노인요양원인가? 에덴노인요양원 탐방을 통해서 살펴보다

[사회복지신문] 현대판 고려장이 노인요양원인가? 에덴노인요양원 탐방을 통해서 살펴보다

  • 승인 2019-04-18 14:28
  • 신문게재 2019-04-18 9면
  • 김유진 기자김유진 기자
오늘날 노인요양원을 현대판 고려장으로 생각하는 시민들의 인식이 잘못되었다고 주장하는 한 요양원 원장의 주장에 대해서 이를 확인하기 위해 대전시 동구 하소동에 위치한'에덴노인요양원'을 찾았다.

현대판 고려장이 노인요양원인가 기사글 관련사진
에덴노인요양원은 지난 2004년에 설립하여 10인 미만의 요양시설로서 노인공동생활가정이다.

설립자인 김영일 원장(57세)은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대전지부장으로서 당시 설립동기를 "신앙인으로서 소외된 어르신의 영혼을 잘 보살피는 것이 나의 사회적인 책임과 소명감을 가지고 시작하였다."라고 말하고 있다.

설립당시 국가의 경제적인 뒷받침이 없이 사회적인 열정과 자비로만 운영하다보니 경영상 어려운 고비도 많았다고 회상하며 운영에서 가장 어려웠던 점은 수급자 어른을 직계가족이 아닌 조카나 동생 등이 맡기고 간 다음부터 연락이 두절된 점을 들었다.

연락이 두절된 상태에서 어르신 신변에 문제 발생 시 가족과의 협의와 협조가 필요한 때에 소통과 상황 전달이 안 되어서 시군구 관계기관과 연계하면서 해결할 때가 가장 힘들었다고 고백하고 있다.

김원장은 당시를 회상하면서,"가족 및 보호자에게 바라는 것은 부모를 맡겼으면 한 달에 한 번 정도 찾아뵙는 것이 도리라 생각한다."고 말하고,"대부분의 보호자는 명절 때 등 자주 면회를 오지만 일부의 보호자는 연락이 두절되는 경우도 흔하다."라고도 했다.

부모님들이 심리적으로 안정감을 갖기 위해서는 보호자가 자주 찾아뵙는 것이 심리적 안정감에 좋음을 강조하면서 "생활 중에 보호자가 한 달에 한 번 이상을 찾아뵙는 어르신과 한 번도 찾아뵙지 않는 어르신을 비교해 보면 보호자가 한 달에 한 번 이상 찾아본 어르신의 경우 실생활에서 심리적인 안정감이 큰 반면에 유기된 어르신은 불안한 실생활의 모습을 관찰할 수 있었다"라고 사례를 들었다.

오늘날 요양원 이용에 대한 가족들의 의견은 핵가족의 맞벌이로 어르신을 모실 수 없는 환경과 여건이 가장 크고 가족 구성원 또한 어르신이 요양원에 있을 때 여가활동이 자유스럽다는 점을 들고 있다.

특히 치매 어르신을 모시는 가족의 경우에는 시설이용이 가족 내 갈등과 불화를 해결할 수 있는 통로가 되고 부양부담이 줄어들 수 있음을 큰 장점으로 꼽고 있다.

한편, 어르신의 입장에서는 하루 세 끼 따듯한 밥을 제공해 주어서 좋다는 의견과 편의시설이 가족과 같은 분위기와 함께 노래교실 등의 프로그램과 여러 사람과의 대인관계를 통한 외로움을 잊을 수 있어서 좋다는 의견이 많다.

또한 어르신의 경우 집에서는 주로 활동공간을 집 안에서만 지내고 있었는데 요양원에서는 밖을 구경하거나 사회적 환경과의 교류가 있어서 좋다는 의견이 있음을 참고해 볼 때, 오늘날 노인요양원을 현대판 고려장이라는 인식과는 상당한 차이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노인의료복지시설은 노인성 질환 등으로 요양을 필요로 하는 65세 이상의 노인이 입소하는 시설로서, 분류에 있어서는 10인 미만의 시설을 '공동생활가정'이라고 하고 10인 이상의 시설을 '노인요양원'으로 분류하고 있고, 가족이 부담해야 할 입소비용은 시설의 형태에 따라서 평균적으로 공동생활가정은 40~60만원, 노인요양원은 70~80만원 수준이다.

이에 에덴노인요양원의 김원장은 10인 미만의 공동생활가정으로서, 만인산 기슭의 자연 경관과 대전시내와 접근성이 용이하고 시내에서 경험할 수 없는 흙을 밟으며 어르신들이 각종 프로그램 참여와 여가 생활을 할 수 있어서 건강하고 쾌적한 환경과 함께 시민들에게 좋은 환경을 제공하는 시설이라는 점을 가장 큰 장점이라 자신있게 소개하였다.
차종목 명예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2.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1.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2.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3.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4.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5.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이사장 선임 절차 돌입… 과기계 "속도 내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