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사과, 사과의 새로운 기준 제시… 이제 온라인으로 만난다

엔비사과, 사과의 새로운 기준 제시… 이제 온라인으로 만난다

뉴질랜드에서 온 프리미엄 사과, 아삭함과 달콤함으로 국내 소비자 입맛 사로잡아

  • 승인 2019-10-28 10:31
  • 봉원종 기자봉원종 기자
JD

뉴질랜드에서 온 신품종 엔비사과가 사과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며 국내 소비자들에게 만족스러운 맛의 기회를 선사한다.

엔비사과는 로열갈라의 달콤함, 아삭함에 브레븐의 하얀 과육, 아삭함이 어우러진 품종으로 뉴질랜드 Plant and Food Research에서 육종됐다. 2009년 충남 예산군과 뉴질랜드㈜, T&G 에스티아시아의 3자 MOU 체결 이후 예산지역에서 아시아 최초로 엔비사과를 재배하기 시작했으며 2015년부터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다.

전 세계 10개국에서만 재배되고 있으며 아시아에서는 한국이 유일하다. 국내의 엄선된 농가에서 정성을 다해 키워 GAP 인증시설에서 선별되고 있으며, 재배 면적과 생산량을 뉴질랜드 T&G 본사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때문에 더욱 믿을 수 있다.

보다 많은 소비자와 만나기 위해 10월부터 전국 마트를 통한 오프라인 판매를 시작으로 최근 엔비사과 공식몰을 통한 온라인 판매를 개시해 소비자들은 집에서도 쉽게 엔비사과를 구입할 수 있게 됐다.

관계자는 "엔비사과는 높은 당도에 적절한 산미의 조화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국내 도입 10년이 경과되면서 클럽품종으로 재배 농가와 상호 노력해 발전되어온 과정의 결과물이 소비자의 만족스러운 반응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엔비사과 공식몰에서는 고객 편의를 위해 세척사과도 판매한다. 세척 엔비사과는 자동공정을 통해 이온수 세척으로 불순물을 제거하고 위생적인 포장을 통해 체계적으로 관리포장된다. 특히 기포세척, 샤워세척, 브러쉬세척, 살균세척, 탈수, 냉풍건조, 선별포장의 총 7단계의 세척 포장 과정을 거쳐 안심하고 드실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엔비사과는 10월부터 전국 마트를 통해 오프라인 판매를 시작했으며, 엔비사과 공식몰을 통해서도 구입 가능하다. /봉원종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골린이의 백스윙 탑 잡기! 필수 체크 사항은? 박현경의 골프로그(6) 백스윙-1
  2.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코로나 19] 대전 13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10명 추가 발생
  5. 정국급랭에 세종의사당 설치법 어쩌나
  1.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2. 경남 김해서 라마단 종교 참가 외국인 코로나19 집단 감염
  3. [코로나 19] 대전 14일 신규 확진자 6명 추가 발생
  4. 가정을 해체하고 교육을 파괴하는 평등법 반대
  5. 자치분권 2.0 시대 어떻게 맞을 것인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