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에 대전 34곳 선정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에 대전 34곳 선정

전국 8개 테마별 최우수 중소기업 중 지역에서는 ㈜우성양행 선정(워라밸 부문)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에 대전지역 34개사로 수도권 제외 최다 선정 쾌거

  • 승인 2020-12-02 14:34
  • 신성룡 기자신성룡 기자
2020031701001631400070921
대전상공회의소는 올해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586곳 중 대전 기업 34곳이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은 중소기업과 청년 취업준비생의 인력 미스매치 해소를 위해 지난 2018년부터 매년 발표하고 있으며, 중소기업의 참가신청 및 지역상의 추천을 받아 신용등급 BB 이상, 최근 2년간 매출액 증가율, 전년도 수익률 증가율 등의 정량평가와 재직자의 정성평가를 거쳐 그 가운데 8곳을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한다.

평가기관은 대한상공회의소·한국고용정보원·한국기업데이터·사람인·잡플래닛 등 5곳이다.

지역 기업으로는 ㈜우성양행(대표이사 김수)이 복지·급여, 승진기회, 사내문화, 워라밸, 임원 역량, 직원추천율, 성장 가능성, CEO의 비전과 철학 등 8개 테마별 가운데 '워라밸' 부문에서 최고점을 받아 '최우수 중소기업'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선정된 기업정보는 대한상의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 사이트(http://goodcompany.korcham.net)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채용이 진행 중인 기업의 경우 '원클릭'으로 입사 지원이 가능하다.

정성욱 회장은 "대기업과 동등한 수준의 임금과 복지를 갖춘 지역 우수중소기업도 많다"며 "청년들도 이번에 선정된 일하기 좋은 중소기업에 관심을 두고 구직활동에 전념해 꿈을 펼쳐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신성룡 기자 milkdragon@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방방곡곡 문화공감' 결국 국민신문고까지... 갈등 증폭
  2. 대전하나시티즌 4월 MVP는 누구?
  3. 3골차 대패 굴욕, 시즌 첫 위기 맞은 대전하나시티즌
  4. [날씨] 비 그친 뒤 흐린 날씨 이어져
  5. 대전 야구부출신 김선동·김유신 선수, 메이저리그 진출 타진
  1. [인터뷰] 강영환 국민의힘 충청하나로단장 "충청의 단합된 힘 필요"
  2. 천안시체육회, 직장내 괴롭힘 '피해자 몫'
  3. 1300억 규모 대전시 융복합 특수영상 클러스터 6월 예타 결과 나오나
  4. 양승조 지사 대선 출정 장소는 세종시, 그것도 지방자치회관 왜?
  5. 항우연 천리안 2B호 개발 등 24건 NST 우수성과 선정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