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공연/전시

[전시] 유럽을 매료시킨 중국 도자기, 전시회서 만난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11-14 02:25 수정 2019-11-14 17:59 | 신문게재 2019-11-15 12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도자기전시회
유럽 도자기가 태어날 수 있었던 바탕인 중국 도자기. 이 중국 도자기의 아름다움을 직접 느낄 수 있는 전시회가 진행된다.

오는 22일까지 성천문화원에서 개최되는 유럽을 품은 중국도자기 '서구세계가 열광한 백색의 아름다움'은 백자의 매력을 즐기기에 안성맞춤이다. 중국 도자기는 국내에서도 유명한 델프트, 마이센, 세브르, 바바리안, 로열코펜하겐 등등 이 모든 유럽 도자기에 영향을 미쳤으며, 19세기 말 무렵까지 유럽에 수출됐다.

유럽은 당시 중국만큼 좋은 흙이 없어서 도자기를 만들 때 흙과 소 뼛가루를 섞는 등 다양한 연구를 했지만 중국 도자기의 퀄리티를 재현할 수는 없었다. 유럽인들은 중국 본토에 유럽풍에 맞는 백자 접시나 병 등을 주문제작 하기도 했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중국 도자기 제작 기술의 원천부터 채색까지 한눈에 알아볼 수 있다.
김유진 기자 1226yujin@

포토뉴스

  •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포토]식탁에 올린 '크리스마스'

  •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박용갑 대전 중구청장 제21대 총선 불출마

  •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 올 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씨…‘버스는 언제 오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