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충남/내포

충남교육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총력 대응

우한시 방문교사 4명 자가격리중 학생은 없어… 학부모 대상 전수조사 진행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9 12:53 수정 2020-01-29 12:53 | 신문게재 2020-01-30 8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충남교육청 전경1
충남교육청사 전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위기 경보가 '경계' 단계로 격상된 가운데, 충남교육청은 학부모를 대상으로 중국을 방문했는지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29일 전했다.

지난 28일부터 학교들의 개학이 본격화됨에 따라 도교육청은 도내 모든 학교에 지난 13일 이후 중국 우한시를 다녀온 학생과 교직원에 대해서는 무증상이라도 등교 중지를 요청했다.

현재 우한시를 방문·경유한 이력이 있는 도교육청 소속 교사 4명이 자가격리 중이며, 우한시를 방문했던 학생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특히 도교육청은 학부모들의 방문 여부를 다시 확인하기 위해 교직원과 학생, 학부모를 대상으로 우한시, 후베이성, 중국을 방문했는지 전수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학부모가 중국을 방문한 경우 자녀 등교를 중지해달라고 요청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교육청은 학교별로 감염병 예방교육을 실시하는 한편, 소독과 함께 손세척제 등 방역용품을 비치토록 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포토뉴스

  •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절기상 우수(雨水)…봄꽃으로 가득한 양묘장

  •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코로나19의 외부 유입을 막아라’

  •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지역사회 감염 막기 위해 열화상 카메라 설치된 대전역

  •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 제15기 중도일보 독자권익위원회 정례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