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다문화 신문

[대전다문화]다문화이해교육 다회기 프로그램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31 10:01 수정 2019-07-31 16:40 | 신문게재 2019-08-01 9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다문화이해교육-2
대전서구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정현)는 지난 20일부터 다음달 17일(매주 토요일)까지 한국건강가정진흥원 '2019년 지역특화 다문화이해교육' 사업의 일환으로 '다회기'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대전서구건강가정 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정현)는 지난 20일부터 다음달 17일(매주 토요일)까지 한국건강가정진흥원 '2019년 지역특화 다문화이해교육' 사업의 일환으로 '다회기'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대전에 거주하고 있는 청소년 집단을 대상으로 다문화이해와 공감교육 및 각 나라의 문화교육과 놀이, 음식, 의상 등의 문화체험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청소년들이 생각하고 인식하는 다문화에 대해 토론하고 직접 칼럼을 작성해 보면서 청소년들이 바라보는 다문화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져보고자 한다. 지난 27일에는 대전 외국어 고등학교 유네스코 동아리 학생을 대상으로 중국, 일본, 베트남 등의 식생활문화에 대해 배우고, 체험활동으로 중국요리 '꽁빠오지띵"을 직접 만들고 먹어보며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대전 외국어 고등학교 김도은 학생(중국어과 2학년)은 "처음에 이러한 교육을 진행하게 되었다고 들었을 때, 그냥 학교에서 듣는 수업처럼 문화에 대한 설명이나 이해교육 강의식으로 받을 줄 알았는데 첫 시간에 의상도 입어보고 직접 전통 놀이도 경험할 수 있어서 너무 좋았다"면서 "특히, 중국 결혼이민자 선생님과 함께 중국 전통 음식'꽁빠오지띵'을 처음 만들어 먹어봤는데 너무 맛있고 친구들과 함께해서 더 재미있다. 중국어과라서 이번 더 특별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이러한 다양한 문화를 직접 경험 할 수 있는 기회가 학생들에게 더 많이 주어져서 많은 학생들이 세계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다문화이해교육에 관심 있으신 학교, 지역아동센터에서는 센터(☎042-520-5928)로 문의주시길 바란다. 명예기자 시무라에리(일본)(대전서구)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