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중소기업 기술혁신대전 개막… 대전·충남 수상자 대거 배출

한밭대 김진수 교수 등 19점 수상...스마트공장 제조혁신 방향 제시
품질혁신 부문에선 비비씨(주)(대표 강기태) 대통령 표창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8-26 15:30 수정 2019-08-29 13:46 | 신문게재 2019-08-27 7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좌, 한밭대 김진수교수, 우 (주)영광와이케이엠씨
왼쪽부터 한밭대 김진수 교수, (주)영광와이케이엠씨 장관섭 대표이사.
중소기업 기술혁신대전이 개막한 가운데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한 대전·충남지역 유공자들이 포상 수상자로 대거 배출됐다.

대전충남중소벤처기업청에 따르면,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는 '2019년 중소기업 기술혁신대전'이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기술혁신을 통해 국가 경제 발전에 기여한 중소기업과 유공자를 발굴·포상하고 중소기업이 개발한 혁신기술 및 제품을 전시하는 행사로, 올해로 20회째를 맞는다.

이번 행사에서는 기술혁신, 품질혁신 등 7개 분야를 대상으로 금탑산업훈장 등 정부포상 49점과 장관표창 136점 등 185점을 시상했다. 이런 가운데 대전·충남지역에서는 산학연 협업을 통해 성과를 이룬 한밭대학교 김진수 교수가 근정포장을 수상하는 등 6개 분야에서 19점(정부포상 6점, 장관표창 13점)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지역별로는 대전이 11점, 세종이 2점, 충남이 6점 등이다.

산학연 부문에서 근정포장을 수상한 김진수 교수는 산학연 사업으로 16개 기업과 공동연구를 수행해 88건의 논문발표와 26건의 특허를 출원·등록해 중소기업의 핵심기술개발과 정보통신분야 전문인력 양성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됐다.

20170723000027171_4
▲ 2016년 독일 Inter Brush 전시회에 참가한 비비씨(주) 임직원들. 오른쪽 두 번째가 강기태 대표
품질혁신 부문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대전의 비비씨(주)(대표 강기태)는 이중 필라멘트 구조의 테트라팁 칫솔모를 업계 최초로 개발하는 등 칫솔모 부문의 선도기업으로 제품에 대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독일과 인도, 중국 등에 수출하는 등 글로벌 경쟁력을 갖춰 2017년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지정된 바 있다.

기술인재 부문에서 대통령 표창을 받은 아산의 (주)영광와이케이엠씨는 표면처리 기술기반의 글로벌 기업으로 10여개 대학과 산학 기술개발 협약을 통해 기술력을 축적했고, 이를 통해 7년간 80명 이상의 고용창출 성과를 이룬 점이 인정돼 수상업체로 선정됐다.

유환철 대전충남중기청장은 "대전·충남지역 소재 중소기업과 대학 등 중소기업지원기관 간 개방과 혁신 분위기가 활발하게 조성된 결과로 다음연도에는 더 많은 수상자가 배출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중소기업 기술혁신대전은 '작은 것을 연결하는 강한 힘'이란 슬로건 아래 진행되는 가운데, 올해는 제품 전시 중심의 틀을 탈피해 스마트공장을 주제로 최신 트렌드와 기술혁신 방향성을 제시할 계획이다.
박전규 기자 jkpark@

포토뉴스

  •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가을 하늘, 가슴이 탁 트이네

  • ‘명절 스트레스여 안녕’ ‘명절 스트레스여 안녕’

  • 청명한 가을 하늘 청명한 가을 하늘

  •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고향의 정 품고 일상으로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