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컨택센터협-대학-기업 청년취업아카데미 운영협약

대전시-컨택센터협-대학-기업 청년취업아카데미 운영협약

컨택센터 청년취업 4자동맹 떴다 4억1000만원 투입… 취업희망자 150명 양성

  • 승인 2013-03-06 17:49
  • 신문게재 2013-03-07 2면
  • 김민영 기자김민영 기자
▲ 컨택센터 청년취업 아카데미 업무 협약식이 6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열려 염홍철 대전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손인중 기자 dlswnd98@
▲ 컨택센터 청년취업 아카데미 업무 협약식이 6일 오전 대전시청에서 열려 염홍철 대전시장을 비롯한 내빈들이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손인중 기자 dlswnd98@
대전시가 지역대학의 청년취업을 위한 '컨택센터 청년취업아카데미'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시는 6일 오전 10시 시청 중회의실에서 염홍철 대전시장, 조영광(사)한국컨택센터협회장, 지역대학 총장, 기업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컨택센터 청년취업 아카데미 사업추진을 위한 공동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무남 대전보건대총장, 김홍진 우송정보대총장, 정영선 혜천대총장, 홍성표 대덕대학 총장, 이강희 LIG투모로플러스 대표이사, 전성규 LGUㆍCS리더 대표이사, 박찬호 ktcs부사장, 여관구 현대C&R상무, 오필규 악사(AXA)다이렉트 대전센터장 등 지역 4개 대학과 5개 기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시는 교육생 모집을 위한 홍보 및 행정지원을 하고, (사)한국컨택센터협회는 아카데미사업 교육과정 운영을 주관한다. 대학은 인재모집 및 선발, 대학 교육시설을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교육이수자에 대한 학점을 인정한다. 기업은 직원 채용시 이 사업의 수료생을 우선 채용한다. 참여 기관들은 컨택센터 산업분야의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고 대전지역 컨택센터 발전을 위해 공동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이날 염 시장은 “컨택센터 청년취업 아카데미 협약으로 대전시가 컨택센터 산업의 중흥을 통해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최고의 컨택센터 산업의 메카로 자리매김하는데 큰 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이 자리에 참석한 협회 및 대학, 기업 대표들이 적극적인 관심을 갖고 이 사업이 모범사업으로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컨택센터 청년취업아카데미는 대학 졸업예정자 또는 졸업자중 컨택센터 취업희망자를 선발, 200시간 전문교육을 통해 컨택센터 운영기업에 취업시키기 위한 것으로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의 일환이다.

올해 사업은 4억1000만원의 사업비를 투입, 150명을 선발해 양성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며, 아카데미 참가학생의 교육비는 무료다.

시는 현재 109개 컨택센터에 상담사 1만4000여명에 달하며, 2017년까지 2만명 시대를 열어갈 계획이다.

김민영 기자 minyeong@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2.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3.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4.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5.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1.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2.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3.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4.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연습 주력"
  5.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