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고용쇼크, 3차 추경 골든타임 놓치면 안 된다

[사설]고용쇼크, 3차 추경 골든타임 놓치면 안 된다

  • 승인 2020-05-31 16:27
  • 수정 2020-05-31 16:27
  • 신문게재 2020-06-01 19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고용 쇼크가 갈수록 심화되고 있다는 소식이다. 한국고용정보원 분석에 따르면 올 4월 공공 취업 지원 포털 '워크넷'을 통한 기업의 신규 구인 규모는 12만 1563명으로 나타났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6만 8201명(35.9%) 급감한 것이다.

신규 구직 건수의 경우 지난달 36만615건으로, 지난해 동월보다 1만 3670건(3.9%) 늘었다. 구직이 소폭 늘었음에도 구인이 대폭 감소한 탓에 지난달 취업 건수는 11만 8319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만6607건(23.6%) 크게 줄어들었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영이 어려워지고 미래가 불확실해진 기업들이 인력 채용을 축소하거나 연기했음을 짐작케 하는 대목이다. 서민들이 체감하는 경기 위축 정도는 이 같은 통계로 확인할 수 있는 것보다 곱절 이상으로 클 듯싶다. 감염병으로 국민 안위가 위협받는 것으로 준전시(準戰時)나 다름없어 보인다.

문재인 대통령이 다음 달 1일 청와대에서 6차 비상경제회의를 소집해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 편성 등을 논의한다고 한다. 문 대통령은 이미 지난달 22일 5차 비상경제회의에서 40조원 규모의 기간산업안정기금 조성과 3차 추경 준비를 지시한 바 있는데 이날 회의에선 구체적 내용이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

21대 국회 개원 직후 국정 최고 책임자가 3차 추경을 위한 비상경제회의를 주재하는 것은 고용 충격을 줄이고 위축된 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는 데 속도를 내겠다는 의지로 보인다. 코로나19 사태 속 정부의 확장 재정은 전 세계적 추세로 정치권의 정쟁 대상이 아니다. 정부가 3차 추경안을 편성 국회에 제출하면 여야는 신속히 처리해야 할 것이다. 코로나19 미증유의 위기를 돌파하기 위한 골든타임을 놓쳐선 안 된다.

랭킹뉴스

  1. [영상]대전 서구에서 즐기는 X-스포츠 롱보드! 샘머리 공원으로 오세요
  2. [영상]같은 환경에서도 다르게 나온 감염자수! 어떻게 이런 결과가?
  3.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4.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5.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친일 논란' 백선엽 장군, 15일 대전현충원에 안장
  4. 코로나 확진자 1200만시대, 국가별 확진자 순위에서 사라진 대한민국?
  5. [건강]내 몸 '면역력' 높이려면... 잘 씻고, 잘 먹고, 잘 자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