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세종 주택화재 현장감식 실시…화재원인 조사 집중

<속보>세종 주택화재 현장감식 실시…화재원인 조사 집중

13일 국과수·소방 등 화재주택 현장감식
시청·교육청 피해가정 지원방안 신중검토

  • 승인 2020-07-13 12:47
  • 수정 2020-07-13 13:27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국과수1
세종경찰서와 세종소방본부, 국과수 등이 참여한 현장감식이13일 오전 화재주택에서 진행되고 있다.
지난 11일 세종시 연서면 월하리의 한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로 어린이 2명이 목숨을 잃은 가운데 13일 오전부터 화재원인을 찾는 현장감식이 진행됐다.

세종경찰서와 세종소방본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한국전력 등 10여 명이 참여한 이날 현장감식은 검게 그을린 주택에서 초기 화재 발생 위치와 원인을 찾는 데 주력했다.

지난 11일 오후 1시 45분께 발생한 주택 화재로 집 안에 있던 9살·6살 자매가 밖으로 빠져나오지 못해 목숨을 잃었다.

화재 당시 마을 주민들은 119신고 후 집에서 소화기를 가져다 진화를 시도하고 아이들을 구조하기 위해 노력했으나 거센 불길에 가까이 다가갈 수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옆으로 밀어서 여는 새시형 미닫이문을 안에서 잠그고 놀던 아이들이 갑자기 발생한 화재에 유리를 깨거나 문을 열지 못해 사고가 난 게 아닌지 조사 중이다.

또 초기에 화재가 어떻게 시작됐는지 원인을 밝히는 데도 주력하고 있다.

한편, 세종시청과 교육청은 사고 아이의 친구들을 대상으로 마음안정을 위한 심리치료를 하고 원인조사가 완료되는 데로 피해가정에 지원방안을 찾기로 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1. K리그, 코로나 확산에 따라 16일부터 수도권 경기 무관중으로 다시 전환
  2.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3.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4.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5.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