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어촌뉴딜 사업 대상지 43개소 현장점검

해수부, 어촌뉴딜 사업 대상지 43개소 현장점검

3~19일까지, 재정 집행현황.보조금 적정 사용 등 전방위적 점검

  • 승인 2021-03-03 16:11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어촌뉴딜
해양수산부는 4일부터 19일까지 어촌뉴딜300 사업 대상지 현장점검에 나선다.

이번 현장점검은 올해 사업이 종료되는 2019년 사업지의 공정 현황을 점검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파악해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해수부와 어촌어항재생사업추진지원단이 합동점검단을 꾸렸다.

점검 대상은 2019년 사업대상지 총 70곳 중 43곳으로 시설물별 공정률, 재정 집행현황, 보조금의 적정사용 여부, 기본계획에 따른 설계·시공 여부 등 전방위적인 점검이 진행될 예정이다. 점검 첫날인 4일에는 해수부 어촌어항재생기획단장이 점검대상지가 가장 많은 전남도를 방문해 재정 집행현황을 점검할 방침이다.

해수부는 현장점검을 통해 대상지별 대표성과를 발굴해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고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면 국민들이 어촌지역을 방문해 달라진 어촌을 직접 확인하고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를 마련할 계획이다.

이수호 해수부 어촌어항재생기획단장은 "어촌 생활SOC 개선으로 해상교통이 편리해지고 어업활동이 활발해지는 것은 물론 어촌의 안전이 강화되고 주민들의 삶의 질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며 "올해는 2019년 대상지의 사업이 종료되는 만큼 가시적인 성과가 날 수 있도록 사업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랑올랑 새책] 유시민 스토리
  2. [올랑올랑 새책] 블루리본서베이 '전국의 맛집 2021'
  3.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4. 대전하나시티즌 리그 1위 수정전, 2위 이랜드와 혈전 예고
  5. [날씨] 오늘 충남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카드뉴스] 4월 3주 올랑올랑 새책
  3.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4.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5.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어드레스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