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국가참조표준 수문 데이터센터' 지정

수자원공사 '국가참조표준 수문 데이터센터' 지정

다목적댐 등 39개 물관리 시설 정보 제공

  • 승인 2020-01-09 17:58
  • 조훈희 기자조훈희 기자
수수수공
사진=수자원공사 제공.
한국수자원공사가 댐 수위와 강수량 등 수문 데이터 측정의 정확도와 신뢰도를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국가기술표준원에서 공인받아 '국가참조표준 수문 데이터센터'로 지정됐다.

'국가참조표준'은 국가 기관이 데이터 정보의 정확도와 신뢰도를 과학적 기준으로 분석 및 평가하여 정부와 민간, 학계, 산업계 등 사회 전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공인한 자료를 말한다.

수문 데이터센터 지정에 따라 공사는 전국의 다목적댐 등 39개 물관리 시설의 수위와 강수량 등 수문 정보를 국가기술표준원에 제공한다.

국가참조표준으로 공인된 수문 데이터는 정부나 지자체의 물 관련 안전 대책 수립과 정책 개발 등에 활용되며, 민간 분야에서는 기술과 상품 개발, 학계 연구 등에서 표준 자료로 사용될 전망이다.

그동안 한국수자원공사는 측정기기의 기계적인 정확도를 유지하기 위한 정기적인 검교정은 물론, 수문 데이터 수집 과정에서의 오류를 방지하기 위해 인공위성으로 데이터를 실시간 송수신하는 등 신뢰도 향상에 노력해 왔다.

이 같은 과정으로 생산된 데이터는 수량과 수질을 연계한 통합물관리 수행과 홍수, 가뭄, 수질오염 등 물 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예방기술 개발 등 각종 물 관련 연구개발에 폭 넓게 활용돼왔다.

공사는 이번 데이터센터 지정으로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서의 기술력과 신뢰도를 대외적으로 인정받았고, 공공 데이터 활용을 확산해 연관 산업의 성장에도 기여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준근 한국수자원공사 유역물관리본부장은 "대한민국 물 환경 전문기관으로서 정확한 물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데이터 생산 과정을 엄밀한 기준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공공데이터 신뢰성을 더욱 높여 국가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조훈희 기자 chh795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 2020 시즌 홈 피날레 행사 진행
  2. 철거 위기 대전 소제동 철도관사촌 ‘살아 남았다’
  3. [속보] 대전교육청 현장실습 사고 안전대책 발표… 대전시의회는 조례 마련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황용엽 화백 "나는 나그네, 삶의 흔적 그리다보니 이 자리"
  5. [주말 쇼핑뉴스] 갤러리아타임월드 겨울을 준비하는 당신에게 혜택을
  1. [날씨] 최저기온 1도·한낮 최고 20도…당분간 일교차 커
  2. [대전기록프로젝트] 다들 어디로 갔나
  3. [윤석열 대전방문] 발길 뜸한 대전검찰청, 윤석열 보려는 고령인 일반 시민들로 북적
  4. [실버라이프]노인회 동구지회 경로당 코로나19예방 최선
  5. 심규익 대전문화재단 신임 대표 취임식 "대전문화의 새로운 지평 열 것"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