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구단 유스 소속 GK 안태윤과 준프로 계약 체결

대전하나시티즌, 구단 유스 소속 GK 안태윤과 준프로 계약 체결

  • 승인 2020-07-21 19:47
  • 수정 2020-08-06 17:57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안태윤 프로필 사진
대전하나시티즌 골키퍼 안태윤 선수  사진=대전하나시티즌 제공

대전하나시티즌이 구단 산하 유소년 골키퍼 유망주와 준프로 계약을 맺었다. 주인공은 대전하나시티즌 U-18세(충남기계공고) 골키퍼 안태윤이다. 안태윤은 U-15세(유성중)를 거쳐 U-18세(충남기계공고)의 주전 골키퍼로 활약 중인 선수로 지난해 대전광역시축구협회에서 수여하는 유망주 선수상을 받기도 했다.

아직은 고등학생 신분으로 어린 선수지만, 안정된 수비력과 민첩성, 순발력을 바탕으로 성장 가능성이 매우 큰 선수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계약을 통해 안태윤은 오는 26일 일요일 열리는 제주 유나이티드와의 경기부터 출전이 가능하다. 2018년 도입된 준프로 계약은 구단이 소속 유스 선수 중 만 17~18세 선수에 국한에서 맺을 수 있으며 연간 3명으로 제한한다.

안태윤의 이번 계약은 2018년 박지민, 김태환(수원삼성) 2019년 오현규, 김상준(수원삼성), 권혁규(부산아이파크), 김정훈(전북현대)에 이어 K리그 통산 7번째 준프로 계약이다.

대전은 김세윤 등 구단 산하 유스팀에서 프로 직행하는 선수를 꾸준히 배출하고 있다. 이번 준프로 계약을 계기로 유망 선수들의 빠른 프로 데뷔를 위한 구단의 유스시스템을 구축하기로 했다. 안태윤은 클럽하우스에 합류해 황선홍 감독과 김일진 골키퍼 코치 등 코칭스태프의 본격적인 지도를 받는다.

안태윤은 "이번 기회를 통해 감독님과 코치님들 그리고 좋은 선배들의 장점을 곁에서 배우며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기회로 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2.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3.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4.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5.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1.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2.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3.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4.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5. 대전에 사는 외국 학생들 돌봄비 지원 못 받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