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의회 박남숙 의원 "용인도시공사 정상화 3대 현안 대책 요구"

용인시의회 박남숙 의원 "용인도시공사 정상화 3대 현안 대책 요구"

5분 자유발언서 자본금 증대방안 마련, 능력있는 인재등용 등 촉구

  • 승인 2020-09-15 10:34
  • 수정 2020-09-15 10:37
  • 이인국 기자이인국 기자
20200911 용인시의회 박남숙 의원, 5분 자유발언
용인시의회 박남숙 의원, 5분 자유발언
용인시의회 박남숙 의원(신갈·영덕1·영덕2·기흥·서농동 더불어 민주당)이 지난 11일 제24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용인도시공사의 정상화를 위한 3대 현안 대책을 요구했다.

이날 박 의원은 "용인도시공사 역대 시장부터 도시개발 사업에 대한 역량이 없는 측근들을 사장과 본부장에 임명해 용인도시공사 발전을 저해해 왔다"며 실력있는 직원들이 능력을 펼칠 수 있도록 역량 있는 인물의 등용이 중요한 시기임을 강조했다.

이어 "용인도시공사의 자본금은 1,186억 원으로 인구 28만에 불과한 하남도시공사의 자본금 1800억 원에도 훨씬 못 미치고, 수권자본금 1400억 원도 아직까지 충당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공사는 용도변경에 따른 개발 이익을 시민에 환원하는 사업이 주목적인 용인도시공사가 시에서 하는 소소한 공사의 대행사업을 하고, 민간개발업자들의 이익을 안겨주며 용인시가 난개발이란 오명을 쓰게 됐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현재 용인도시공사의 사업개발 인력 25명 중 용인시 공사 대행에 11명이 투입되는 실정으로 공공의 이익을 위해 중추적 역할을 해야 하는 용인도시공사가 제 역할을 못하고 있다"고 강조하고, 집행부에 공사에 대한 정상화 대책 및 자본금 증대방안 마련, 능력 있는 인재 등용을 요구했다.


용인=이인국 기자 kuk15@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2. 한화이글스, 선수 6명 웨이버 공시 및 육성 말소 요청
  3.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4.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5. [날씨] 주말 어제보다 기온 더 떨어져 '쌀쌀'
  1.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2. [부여간첩사건 25주기] 北 위장 전문 띄우고 7개월 잠복작전…'경찰 이름으로 견디어'
  3. 미국 대선 후보 지지율 추이
  4. 매물은 없는데 가격 상승은 여전… 대전·세종 전세시장 불안정 지속
  5. 김원식 세종시의원 "자녀 채용비리 의혹 청탁·외압 없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