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효문화진흥원, 효문화유적 가상현실(VR)콘텐츠 선보여

한국효문화진흥원, 효문화유적 가상현실(VR)콘텐츠 선보여

10월 효의 달 효교육자료 활용

  • 승인 2020-10-06 09:43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관련사진
한국효문화진흥원(원장 문용훈)이 코로나 바이러스(COVID-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에 발맞춰 이번 10월 효의 달 동안 가족과 함께 집에서도 쉽게 대전지역 효문화유적을 감상할 수 있는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선보여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가상현실 콘텐츠는 대전지역의 대표 효문화유적인 대전 중구 무수동에 위치한 ‘유회당’과 효충예 교육의 산실인 ‘회덕향교’를 VR파노라마뷰로 촬영해 실제 현장에 있는 듯한 생생한 경험을 제공한다.

따사로운 햇살 아래 푸른빛을 자랑하는 활수담과 각 건물의 공간 구성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자연과 어우러져 그 멋을 더하는 조선 시대 정원문화의 매력과 함께 권이진 선생이 유회당을 지으며 부모님을 그리던 절절한 마음을 느낄 수 있다.

효문화연구사업단 김덕균 단장의 상세한 안내해설 음성을 함께 첨부해 마치 현장에서 전문가의 자세한 설명을 직접 듣고 있는 것과 같은 경험을 제공한다.

문용훈 원장은 “청소년 자녀를 둔 가정에서는 가정용 VR기기를 활용하면 보다 현장감 있는 3D영상을 즐길 수 있으니 이 또한 체험해보기를 추천한다”며 “이번에 제작된 콘텐츠는 한국효문화진흥원 자료실(www.k-hyodb.kr) 한국효문화자료보감 가상 현실(VR)콘텐츠에서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김덕균 효문화연구사업단 단장은 “효문화연구사업단은 2020년 회덕향교, 유회당을 시작으로 전국 각지의 대표 효문화 유적과 세계 각국의 효문화 유적을 가상현실 콘텐츠로 제작해 시간과 공간의 제약을 덜어 몸이 불편한 분들도 효문화유적 감상을 하실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멀티헝 수비수 이호인 영입
  2.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확진자 관련 대전시장 브리핑
  3.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현장조사 해보니 감염자 구분할 필요 없을 정도
  4.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5.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1.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2. 남양주시, 6호선연장 노선변경 '지자체 간 갈등 예상'
  3.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4. [르포] 카페 이용 첫 주말 카공족 만족… 1시간 이용은 '글쎄'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