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다문화]가족과 함께한 숲 캠프

[대전시다문화]가족과 함께한 숲 캠프

레티화 가족 1박2일 참가

  • 승인 2020-11-18 17:05
  • 신문게재 2020-11-19 9면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숲캠프
숲캠프 참가한 레티화 가족
지난 10월 22~23일에 대전 중구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선생님들과 다문화가정들이 함께 1박2일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길지 않은 일정이었지만 우리 가족(남편과 아들)은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교육실에서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받고 안전사항을 들은 뒤에 무주 적상산을 향해 출발했고 오후 1시가 다 되어 목적지에 도착했습니다. 버스 승하차할 때도 손소독을 하고 가족 단위로 떨어져 앉아서 갔습니다. 코로나로 인해 다 같이 모여서 점심을 못 먹고, 가족마다 따로 마련된 숙소에 가서 먹었습니다. 점심을 마치고 2시에 놀이터에서 집합하였고 숲 프로그램 선생님이 가르쳐 주는 대로 따라 하며 재미있게 놀았습니다. 숙소 근처에서 숲 체험을 하고 각자 숙소로 돌아가서 숲체험 키트로 체험활동을 했습니다. 어느새 저녁 시간이 되었고 선생님들이 가족별 숙소마다 들려 발열체크를 하고 저녁을 나누어 주셨습니다. 다음날은 이른 아침부터 단풍 구경을 갔습니다. 가족들과 오랜만에 가족사진을 찍고 단풍 구경을 하면서 추억을 쌓을 수 있는 여행이었습니다.

남편의 직장 일이 바쁘다보니 함께 밖에 나간다거나 가족이 다 같이 보내는 시간이 많지 않았습니다. 숲캠프 덕분에 우리 가족은 함께 재미있는 시간을 보낼 수 있었습니다. 내년에도 시간이 되면 남편과 아이들과 함께 또 참여하고 싶습니다. 올해는 코로나로 인해 같이 여행을 간 가족들과 함께하는 활동을 못해서 참 아쉬웠습니다. 함께 어울리진 못했지만 가족들과 오랜만에 캠프에 다녀올 수 있어 좋은 시간이 되었습니다. 내년에는 코로나가 사라져서 같이 간 가족들과 함께하는 프로그램을 할 수 있기를 바라봅니다.



이수현 명예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대표이사.감독.프론트까지 싹 갈아엎었다...이번엔 통할까
  2. [2021학년도 수능] 순찰차 띄우고 여성택시기사 나서고…수험생 지각예방 팔걷어
  3. [날씨]영하권 시작한 추위 미세먼지는 '좋음'
  4. 대전문화재단 문화예술교육 통합축제 '꿈지락 페스티벌' 온라인으로 개최
  5. 대전지검 월성1호기 자료폐기 산자부 직원 3명 구속영장 청구
  1. 코로나19 시대 속 문학의 깊이는 두터웠다… 대전문인협회 '대전문학 겨울축제' 성료
  2. [취재 수첩] 코로나시기 혈장공여와 참여자세
  3. [새책] 영어 줄임말만 알면 자신감 쑥~ 영어 줄임말의 힘
  4. [새책] 우리가 꿈꾸는 베르사유궁은 어디에… 우선 집부터, 파리의 사회주택
  5. 대전시립미술관 '제2회 대덕에서 과학을 그리다' 수상작품전 아트센터서 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