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언스칼럼] 정부출연연구소와 신약연구의 공공성

[사이언스칼럼] 정부출연연구소와 신약연구의 공공성

최길돈 한국화학연구원 의약바이오연구본부본부장

  • 승인 2020-11-12 17:03
  • 수정 2020-11-13 13:31
  • 신문게재 2020-11-13 18면
  • 임효인 기자임효인 기자
사진_최길돈
최길돈 한국화학연구원 의약바이오연구본부본부장
지난해 5월 문재인 정부는 바이오헬스 산업을 비메모리 반도체, 미래형 자동차와 함께 3대 주력산업 분야로 중점 육성해 세계시장 선도기업 창출과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겠다고 발표했다. 이런 비전에 따라 혁신신약, 치료기술 및 의료기기 개발로 희귀난치질환을 극복해 국민의 건강한 삶을 보장함과 동시에 수출 확대를 통한 경제 활력 제고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투자를 이어오고 있다. 바이오헬스 산업에 대한 투자의 중요성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글로벌 팬데믹에서 진단키트를 중심으로 하는 K-방역의 성공을 통해서 그 잠재력이 충분히 입증된 바 있으며 최근에는 진단뿐만 아니라 백신과 치료제 개발도 끝까지 지원하겠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의지표명도 있었다.

한국화학연구원은 정부의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 정책에 부응하고 공공연구기관으로서의 소명을 다하기 위해 국가 경제와 국민복지에 도움되는 다양한 질병 제어기술 및 치료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화학연구원은 지난 30년간 꾸준히 국내 제약산업의 기반이 되는 신약 개발 인프라를 구축하며 신약 관련 연구 개발을 지속적으로 수행해왔다. 국내 유일의 공공 화합물 라이브러리인 한국화합물은행을 통해 신약개발의 근간이 되는 다양한 화합물을 연구자들에게 제공해 왔으며 화합물의 약효를 대용량, 고효율로 평가할 수 있는 고효율 약효검색 기술, 다양한 질환동물모델 구축, 우수한 의약화학 연구자 확보 등을 통해 명실공히 국내 최고 수준의 신약 관련 공공연구기관으로 자리잡고 있다. 이러한 탄탄한 신약 관련 인프라와 연구개발에 대한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꾸준히 산학연 협력 연구를 진행해 왔으며 특히 국내 연구진이 발굴한 우수한 기초연구성과를 바탕으로 혁신 약물 표적에 대한 신약후보물질을 발굴하고 이를 제약바이오 기업에 성공적으로 기술이전한 다수의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한국화학연구원은 이러한 신약개발에 대한 축적된 경험을 바탕으로 최근에는 정부출연연구기관으로서 신약연구의 공공성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코로나19가 발생하기 이전부터 고위험성 바이러스에 대한 연구를 강화하기 위해 BL3 실험시설을 확보하고 사스, 메르스 등의 고위험군 바이러스를 연구해 왔으며 이러한 연구경험을 바탕으로 코로나19 에 대해서도 진단·백신·치료제 개발을 위해 정부와 긴밀히 협조하며 코로나 팬데믹 극복에 상당한 기여를 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 이후의 미래에 닥쳐올 감염병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코로나바이러스와 그 변종을 포함한 다양한 바이러스성 질환에 대한 연구뿐만 아니라 기존 항생제가 듣지 않는 슈퍼박테리아 분야에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그동안 일반 만성질환에 비해 환자 수가 적고 경제성이 부족하다는 이유로 신약개발이 외면받아 진행되지 못했던 희귀난치성 질환에 대해서도 많은 관심을 가지고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7000종이 넘는 희귀질환이 존재하며 절반 이상이 청소년을 포함한 영유아에게 발생하지만 아직 95% 이상의 질병에 대해서는 치료제가 전무한 것이 현실이다. 한국화학연구원이 그동안 축적한 신약후보물질 도출 능력을 이러한 희귀질환 치료제 개발에 적극적으로 활용한다면 적절한 치료제가 없어서 고통받는 국내의 많은 희귀난치성 질환 환자들에게 큰 희망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최길돈 한국화학연구원 의약바이오연구본부본부장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3.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1.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2.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3.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4.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5. 대전 확진자 2000명 넘어서나… 엑스포 선별진료소 설치로 확산세 막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