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람들 > 뉴스

핵도시 대전의 핵 안전 대책 촉구 기자회견

핵재처리실험저지30km연대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29 13:42 수정 2020-01-29 13:4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불안해서 못 살겠다. 도심 속의 핵발전소 하나로, 고준위핵폐기물도 보관된 핵폐기장, 하천으로 방사성 물질이 방출되는 대전의 안전에 대전시는 응답하라!”

핵재처리실험저지30km연대는 29일 오전 11시 대전시청 북문 앞에서 핵도시 대전의 핵 안전 대책 촉구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규탄 발언과 질의 응답 시간을 가진 후 대전시장 면담을 요청하고 항의 서한을 전달했다.

핵재처리실험저지 30km 연대는 기자회견문에서 “대전은 핵도시가 되었다”며 “노후 원자로 하나로는 크기만 다를 뿐 다른 지역의 핵발전소와 같다”고 밝혔다. 연대는 “고준위핵폐기물 1699봉과 중저준위핵폐기물 3만 드럼이 보관된 원자력연구원은 사실상 핵폐기장”이라며 “그동안 원자력연구원의 불법, 비리, 범죄 행위는 셀 수도 없을 지경”이라고 규탄했다. 또 “26년 된 고장 투성이 하나로 원자로는 설계 수명 20년을 훌쩍 넘기고도 재가동을 한다면서 폐로하지 않고 있다”며 “이제는 관평천에서 방사성 물질인 세슘 134,137, 코발트 60이 검출되었는데 핵발전 사고나 고준위핵폐기물에서 검출되는 세슘이 대도시 한복판 하천으로 무단 방류된 것”이라고 비판했다.

연대는 “시민 안전을 책임지는 곳은 단 한 군데도 없고, 원자력연구원과 원자력안전기술원, 원자력안전위원회 그 어디에서도 이 문제에 대해 책임 있게 감시하고 규제하는 곳은 없다”며 “대전시와 유성구, 원안협은 대체 무슨 일을 하고 있는가”라고 규탄했다.

연대는 또 “방사성 물질이 3만 5000여 명의 인근 주민들이 사는 하천으로 흘러 들어가도록 대전시는 아무 것도 몰랐고, 어떤 일도 하지 않았다”며 “청와대와 정부 기관에 대전시민을 대신해 강력한 제재 조치와 함께 지자체의 권한 강화를 요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대는 이날 ▲삼중수소, 요오드, 크립톤 쏟아내는 하나로는 폐로하자 ▲대전은 핵도시, 하나로 원자로는 핵발전소, 당장 폐로! ▲우리에게 다른 저장고는 없다. 핵발전 중단! 하나로 폐로! ▲대전시는 난개발 그만하고, 핵 안전대책 마련하라! ▲설계 수명 20년 넘은 26년짜리 하나로 폐로하라! ▲원자력연구원에 고준위핵폐기물 1699봉, 중저준위핵폐기물 3만 드럼, 26년 된 노후 원자로 하나로가 있다. 대전은 핵도시다 ▲원자력연구원 그대로 두고, 핵도시 대전의 안전은 불가능하다 ▲대전시는 원자력연구원의 모든 연구 중단 조치 강구하라! ▲쓰리마일, 체르노빌, 후쿠시마, 그 다음은 대전? 핵도시 대전! ▲어쩔거냐! 세슘과 코발트 검출된 관평천, 대전시는 안전 대책 당장 마련하라! ▲허태정 대전시장은 하나로 폐로와 원자력연구원 폐쇄 요구에 응답하라! ▲불안해서 못살겠다. 핵도시 대전에 하나로 원자로와 원자력연구원 필요 없다 ▲대전시는 세슘, 코발트 등 방사성 물질 방출한 원자력연구원을 특별감사하라! ▲대전은 핵폐기장, 핵발전소, 핵도시. 당장 하나로 폐로하라! ▲도심 속 핵발전소, 하나로 원자로 당장 폐로하라! ▲대전도 부족해서 경주로 옮겨가나? 원자력연구원 폐쇄하자 ▲사고는 예고 없다. 노후한 하나로 원자로 당장 폐로하라! ▲후쿠시마 세슘, 코발트가 우리 동네 관평천에서 검출! ▲원자력연구원, 이제는 방사성 물질(세슘 134,137, 코발트 60) 하천 방출! ▲범죄집단 원자력연구원, 이제는 세슘과 코발트까지 하천에 버리냐? ▲세슘과 코발트 버린 원자력연구원, 모든 연구 당장 중단하라! ▲원자력연구원을 당장 폐쇄하고, 관평천 환경 역학 조사 당장 실시하라! 등의 내용이 담긴 피켓을 들고 시위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포토뉴스

  •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