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세종

쓰레기 투기장에 들어선 '양심화분'

10일 고운환경지킴이단 묘목심기·화분 설치 활동 전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9-11 13:12 수정 2019-09-11 13:2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고은동양심화분설치1
고운동 양심화분 10개가 불법 쓰레기 투기 장소에 설치됐다.
쓰레기 무단투기로 민원 투기로 민원발생이 잦았던 곳에 화분이 들어섰다.

세종시 고운동은 지난 10일 으뜸초 앞 상가 뒤편과 가락마을 2단지 상가 뒤편 상습 불법투기 지역 4곳에 에머럴드 그린 30주, 꽃잔디 180본 등 10개의 양심화분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양심화분은 쓰레기 상습 투기로 주거환경을 훼손하는 행위를 막아 아름답고 쾌적하게 조성하기 위해 설치됐다.

권영기 고운환경지킴이단장은 "그동안 쓰레기 불법투기로 눈살을 찌푸리게 했던 곳이 청결한 모습으로 탈바꿈했다"며 "앞으로 환경정화활동과 양심화분 관리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임재일 동장은 "바쁜 일정에도 고운동 환경을 지켜주시는 고운환경지킴이단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양심화분으로 도시미관을 저해하는 문제를 바로잡고 주민의 의식을 전환해 보다 더 살기 좋고 쾌적한 고운동을 만들어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오희룡 기자 huily@



포토뉴스

  •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대전시, 공공교통 환경주간 기념식 개최

  •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의 임명을 철회하라’

  •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김경철 대전도시철도공사 사장 내정자 인사청문회

  •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효의 의미 되새기는 세족식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