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시교육청, 내년 기초학력 향상 사업 확대 추진

대구시교육청, 내년 기초학력 향상 사업 확대 추진

- 학교 수준의 기초 기본학력 보장을 위한 학교 예산 지원.
- 교육청 운영 학생 프로그램 지원, 교원 역량개발 연수 등 82억여원 투입.

  • 승인 2019-12-02 18:46
  • 수정 2019-12-02 18:46
  • 권명오 기자권명오 기자
6.강은희 대구시교육감
강은희 대구시교육감.=중도일보DB
대구시교육청은 초.중학교 학생들의 기초학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대구 SHiNE 프로젝트를 확대해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대구 SHiNE+ 프로젝트는 대구시교육청의 대표적인 기초학력 향상 지원을 위한 사업으로 학생 개별 유형에 맞는 다중 지원, 심리.정서적 특성에 따른 치유(Healing)를 통해 개별 학생에 대한 체계적인 지원시스템을 구축하고, 학교 현장에 필요한 다양한 인적.물적 교육자원을 제공해 진단에 따른 맞춤형 치유를 지원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학교 수준의 기초 기본학력 보장을 위한 학교 지원 예산을 25억원 증액해 67억 8000만원을 투입한다.

학교에서는 여건에 맞게 수업 중 보조 인력 지원, 학생 수준을 고려한 방과 후 학력 보충반 운영, 학생 다중 지원 프로그램 운영, 심리정서에듀테크를 활용한 수준별 맞춤형 콘텐츠 제공, AI기반 학습 콘텐츠 활용 등 학생들의 학습수준을 고려한 학습지도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한다.

또한, 두뇌기반 학생맞춤형교육 지원 사업에 5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두뇌기반 학생맞춤형교육은 두뇌기반 학생이해 검사를 통해 학생에게 적합한 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생들의 학교 적응력을 높이는 것이다.

2018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교실 내 학생들의 수업 지원을 위해 1수업 2교사제와 학습보조강사제 역시 확대 운영한다.

1수업 2교사제는 2020년에는 초, 중학교 180교로 확대 운영하고 학습보조강사제는 2019년에는 1학기에만 운영했지만 내년에는 1, 2학기 연중 운영해 학교에 한층 더 안정적인 지원을 하게 된다.

강은희 대구시 교육감은 "기초학력 지원 사업은 학력 뿐 아니라 심리.정서적 측면에서의 학습부진 요인에 대한 학교 안팎의 다각적인 지원을 통해 학교 교육의 책무성을 높이고 신뢰성 있는 공교육이 이뤄지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학생들이 최소한의 기초학력에 도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대구=권명오 기자 km1629km@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FC서울 사냥간다
  2. 문화재단 인사, 주요 인프라 구축… 대전문화계 하반기 풀어야 할 과제는?
  3. [새책] 싸우며 사랑하며…열 살 터울 자매가 보낸 시간 '동생이 생기는 기분'
  4. [새책] 마음을 간질이는 그리움의 온도 '아날로그를 그리다'
  5. [영상]완벽한 스윙을 하고 싶다면 이렇게 따라합니다! 손목-팔-팔꿈치-팔-손목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1. 황선홍-최용수 맞대결 성사! 축구팬들 흥미진진 기대감 UP
  2. '마인크래프트'에서 만나는 대전 현충시설
  3. 민식이법 적용됐는데… 두 달 간 어린이보호구역 주정차 369건 적발
  4. '하준이법' 시행 일주일… 단속지침 없단 이유로 손 놓은 지자체
  5. 코로나19 치료제 '렘데시비르' 국내공급...폐렴환자 우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