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월경곤란증 청소년에 한방 치료 지원

천안시, 월경곤란증 청소년에 한방 치료 지원

  • 승인 2020-07-15 14:15
  • 수정 2020-08-30 17:04
  • 신문게재 2020-07-16 12면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 동남구·서북구 보건소가 '월경곤란증 청소년 한방치료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천안시 한의사회와 연계해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여성청소년의 신체적·심리적 안정 도모 및 건강한 성장을 돕고, 사회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난임 원인을 사전에 차단하고자 시행되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월경곤란증을 겪고 있는 청소년으로 한약과 침, 뜸, 적외선치료, 한방물리요법, 환제, 탕약 등 1인당 50만원까지 지원된다.

구본순 천안시동남구보건소장은 "청소년 시기부터 월경곤란증에 적절한 치료를 받는다면 학업과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이라며, "많은 학생이 도움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월경곤란증은 월경 때에 심한 통증이나 전신장애를 일으키는 현상을 말한다. 주된 증세로는 오심(惡心) ·구역질 ·두통 ·요통 ·불면 ·식욕부진 ·신경과민 등을 들 수 있다.  월경통은 보통 초경을 맞이하고 2~3년이 지난 후 배란이 정상적으로 발생하는 17세경부터 발생하기 시작한다. .

천안=김경동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국인 사령탑 주전경쟁 예고한 한화이글스…리빌딩 카운트다운
  2.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3. [포토 &] 안갯속으로
  4. [코로나 19] 대전, 6명 집단감염 발생…시 "중구 소재 국제선교학교로 파악 중"
  5.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1.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2. [기획] 2021년 양주시 '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3. 공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80명
  4. 세종서 주말 일가족 10여명 코로나19 확진… 확산 '비상'
  5. 성남시장 전 비서관, 경기도의회·성남시의원 비위행위 주장 '파문' 확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