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 연탄나누기 및 부부 문패 전달 행사 가져

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 연탄나누기 및 부부 문패 전달 행사 가져

  • 승인 2020-11-26 11:45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음성군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회장 최기명)는 26일 본성2리와 통동리 마을 41가구에 부부 문패 전달 행사를 개최했다.

'부부 문패 전달'사업은 행복한 가족문화 조성 및 확산을 위해 추진됐으며,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최소 인원이 행사에 참여했다.

또한, 추운 겨울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1가구에 300장을 전달하며 따뜻한 마음을 나눴다.

최기명 바르게살기위원회 회장은 "추운 날씨에도 이웃 사랑 실천을 위해 솔선수범으로 행사에 참여해준 회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이번 연탄 전달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우리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정만택 맹동면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따뜻한 겨울을 보내길 바란다"며, "부부 문패를 통해 부부의 화합과 양성평등의 배려를 실천해 서로를 이해하고 나눔을 실천하는 맹동면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맹동면 바르게살기위원회는 매년 연탄나누기, 문패 전달 등 활발한 봉사활동을 추진하는 등 지역 주민을 위한 여러 활동에 참여해 살기 좋은 맹동면 만들기에 앞장서고 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외국인 사령탑 주전경쟁 예고한 한화이글스…리빌딩 카운트다운
  2. [영상]저러다 시즌 시작전 몸 상할라~ 대전하나시티즌 거제훈련 캠프
  3. [포토 &] 안갯속으로
  4. 국민의힘 박형준 부산시장 예비후보, "도덕성?, 살면서 비겁하지 않았다. 낡은 정치 행태 이제 그만"
  5. [코로나 19] 대전, 6명 집단감염 발생…시 "중구 소재 국제선교학교로 파악 중"
  1. 부산시,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로 하향... 5인 이상 모임 금지는 '유지'
  2. 공주시,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발생…누적 80명
  3. [기획] 2021년 양주시 '생명존중·지역중심·신성장 활력'을 향해
  4. 세종서 주말 일가족 10여명 코로나19 확진… 확산 '비상'
  5. 성남시장 전 비서관, 경기도의회·성남시의원 비위행위 주장 '파문' 확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