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내달 26일까지 접수... 3월초까지 지급 완료

  • 승인 2021-01-26 16:26
  • 수정 2021-01-26 16:40
  • 신문게재 2021-01-27 2면
  • 한세화 기자한세화 기자
55
<사진=연합>
대전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예술활동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예술인에게 '재난지원 기초창작활동비'를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정부의 코로나19 3차 대책 사각지대를 보완하기 위한 대전형 핀셋 지원 계획에 따른 것으로 지역예술인 1인당 100만 원, 총 25억 원 규모의 기초창작활동비를 지급한다.

지원대상은 공고일 기준 대전시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두고, 한국예술인복지재단의 예술활동증명이 유효한 전문예술인이다. 다만, ▲공고일 이후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대전광역시로 이전하는 경우 ▲예술활동증명 유효기간이 만료된 예술인 ▲예술활동증명 신청(신규·갱신) 접수 상태로 예술활동증명이 유효하지 않은 예술인 ▲국공립 기관이나 단체의 직장 가입자의 경우에는 지급대상에서 제외한다.

지원신청은 26일부터 내달 26일까지 대전문화재단 이메일을 통해 접수 가능하며, 지원금은 본인 명의의 통장에 지급된다. 신청서류 등 자세한 사항은 대전광역시 또는 대전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지원금 지급은 설 연휴 전까지 1차 집행할 예정이며, 이후 접수순서에 따라 3월 초까지 지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대전시 관계자는 "이번 긴급지원이 코로나 장기화로 예술활동이 어려운 지역예술인의 생활안정과 창작활동 회복에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대전문화재단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긴급 편성된 이번 지원금은 수시 서류 검토 후 1월부터 3월까지 3차에 걸쳐 대전시에서 지급될 예정으로 조기 신청을 권장한다"고 밝혔다.


한세화 기자 kcjhsh9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연습경기 8-0 완승…강경학 첫 홈런
  2. [포토 &] 옴마야, 꽃이 피었네
  3. 대흥영화사 소제스튜디오 ‘일년만’, “대전시민 참여공간 만들어요”
  4. 3천명 찾은 대전월드컵경기장 이색 응원문화 꿈틀…몸짓·박수로 표출
  5. 이민성 감독, 연패로 이어가지 않도록 준비할 것
  1. '무실점에 14득점' 달라진 한화이글스, 연습경기 쾌조
  2. [영상] 이글스TV 뒤집어 놓은 샤론박 '박지영' 아나운서의 야구 중계 후기
  3. 대전하나시티즌 홈개막전 부산에 1-2패
  4. [코로나19] 6일 0시 기준 백신접종자 29만6380명… 새로운 사회적 거리두기 언제쯤
  5. 국회 세종의사당, 세종 발전 촉매제 될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