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직업계고 학생 5명 호주 브리즈번 현장학습 체험

세종 직업계고 학생 5명 호주 브리즈번 현장학습 체험

용접, 제과·제빵 분야 현지 인턴십 프로그램 참여

  • 승인 2019-10-22 11:27
  • 수정 2019-10-22 11:27
  • 신문게재 2019-10-23 8면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세종시 고교생 호주로 글로벌 현장학습 간다(1)
지난 21일 세종시교육청 집무실에서 최교진 교육감이 직업계고 글로벌 현장학습에 참여하는 학생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세종시교육청 제공)
세종교육청은 21일부터 오는 12월 2일까지 6주간 호주 브리즈번시 일원에서 '세종시 직업계고등학교 글로벌 현장학습'을 진행한다.

이번 세종시직업계고등학교 글로벌 현장학습에는 ▲용접 ▲제과·제빵 ▲사무·회계 3개 분야에서 선발된 직업계고 학생 5명(세종하이텍고 4명, 세종여자고 1명)이 참여한다.

시교육청은 지난 3월 19일 호주 퀸즐랜드주(州)와 '교육 이해와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브리즈번시는 퀸즐랜드주의 주도(州都)이다.

이번에 참여하는 학생들은 평소 글로벌 방과후 활동과 자격증 취득, 기능경기대회 참가 등 국제화에 맞춘 현장학습을 꾸준히 준비해왔다.

시교육청은 원활한 사업 추진 및 현장실습 프로그램 질 향상을 위해 현지 사전점검을 실시했고, 지난 15일 참여 학생과 학부모, 인솔교사를 대상으로 설명회를 가졌다.

학생들은 22일 현지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호주 국립기술대학교(TAFE)에서 어학연수와 직무연수를 각각 2주간 진행하며, 이어서 현지 기업체에서 인턴십 프로그램을 2주동안 실시한다.

시교육청은 학생들의 교육활동과 안전을 위해 지도교사를 함께 파견하고 ▲학습관리 ▲교육과정 점검 ▲취업 연계 ▲학생 개별 면담 등을 통해 안정적인 현장학습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교진 교육감은 "이번 호주 글로벌 현장학습이 직업계고 학생들의 글로벌 취업역량을 강화하고, 취업처 다변화와 취업률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6·17 대책 12일만에 대전 집값 상승폭 축소... 거래량도 '뚝'
  2. 건양대병원 중부권 최초 '안 종양 클리닉' 개설
  3. 코로나19 여파로 전국체전 100년 역사상 처음으로 1년 순연
  4. 대전하나시티즌, 부천 잡고 리그 선두 탈환 나선다
  5. 취준생 10명 중 9명 '번아웃' 경험
  1. [대전기록프로젝트]새파란 하늘, 적벽색 담벼락
  2. 공주시, 코로나19 #4 확진자 이동 동선 공개
  3. 81세의 피아니스트 한정강 "대전과 후배예술인들 가능성 있어"
  4. 2030세대 43.9%, 건망증 심한 '영츠하이머'
  5. [주중날씨 예보] 월요일 제외 일주일 내내 비 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