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시, 코로나19로 인한 양육부담 해소 위해 노력

계룡시, 코로나19로 인한 양육부담 해소 위해 노력

아이돌봄서비스 정부지원금 비율 확대..서비스 이용 적극 홍보

  • 승인 2020-03-03 10:38
  • 고영준 기자고영준 기자
계룡시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어린이집, 유치원 등의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맞벌이 가정 등 양육공백이 생긴 가정을 대상으로 아이돌봄서비스 이용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 19로 인해 가족돌봄휴가, 시설 긴급보육, 돌봄교실 등도 이용하기 어려운 사정에 처한 부모들의 양육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한시적으로 돌봄서비스 요금의 정부 지원 비율을 확대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3월 2일부터 3월 27일까지 휴원, 휴교, 개학연기 등으로 인해 서비스를 이용하는 모든 가정으로 정부 지원금 확대가 적용되는 시간은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4시까지이다.

시는 소등유형별 정부 지원금 비율을 기존 서비스 이용요금(9,890원)의 0∼85%에서 40∼90%까지로 확대함에 따라, 이용자 부담은 평균 37.6%가 완화 될 것이라고 전했다.

단 해당 지원 비율을 적용 받기 위해서는 맞벌이, 한부모, 다자녀 등 양육공백이 발생하는 가정이어야 하며, 부모가 아이를 돌볼 수 있는 가정은 적용 대상에서 제외된다.

김인경 여성청소년팀장은 “코로나19라는 국가 재난 비상사태로 아이를 돌볼 수 있는 방법을 찾지 못한 부모들의 어려움을 이해하고 한시적 지원 제도를 적극 이용 해 양육부담을 덜어 낼 수 있도록 홍보할 계획이다” 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코로나19 감염증으로부터 안전한 돌봄 환경을 유지하기 위해 아이돌보미의 돌봄 가정 방문 시 마스크 착용, 손소독, 발열체크 등 위생관리 및 행동수칙을 철저히 지키고 있으며, 발열, 호흡기 증상 있는 돌보미, 이용자는 즉시 서비스 연계를 중단해 감염증으로부터 안전한 돌봄 환경을 유지하고 있다.
계룡=고영준 기자 koco74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NIE교육] 이문고 첫 비대면 온라인 교육 "신문의 깊이 배웠어요"
  2. 돌봄전담사 "전일제 근무로 아이들 돌보게 해달라"
  3. 코로나가 만든 체육계 기현상… 체육특기생 대입 일반전형에 몰린다
  4. 제17회이동훈미술상 본상 하종현 화백, 29일부터 전시
  5. "대전문화시설 공공-민간 위수탁 벽 허물고 지역예술인 로케이션 체제 필요"
  1. 목원대 양궁팀 감원 결정에 대전양궁협회 '반발'
  2. 한화이글스, '리멤버 유(Remember you)' 이벤트 진행
  3. [날씨]대체로 맑고 10도 내외 큰 일교차 주의를
  4. 충청권 보이스피싱 피해 눈덩이…"범정부TF 범죄예방 의구심"
  5. 신천지에 청산가리 보내고 거액 요구 협박범 붙잡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