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반포면 주민들 "지키지 못 할 약속 왜 하셨나요?"

공주시 반포면 주민들 "지키지 못 할 약속 왜 하셨나요?"

차 순위 후보 지지자들, 공주시의회 의장실 항의 방문
집회신고 집단행동 경고

  • 승인 2020-07-13 11:06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의회
13일 반포면 노인분회장을 비롯한 이장 단으로 구성된 차 순위 지지자 10명이 공주시의회 이종운 의장을 만나 중재를 요구하고 있다.
공주시의회 정종순(미래통합당 비례대표) 의원이 최근 임기 분할 약속 내용을 담은 합의서약서를 공개하면서 "남은 2년 임기를 끝까지 마무리 하겠다"는 입장을 밝히자 13일 차 순위 지지자들이 공주시의회를 항의 방문했다.

이날 반포면 김재현 노인분회장과 노인회 임원, 노연섭 이장단 협의회장을 비롯한 이장단 등 10여명으로 구성된 차 순위 지지자 10명은 이종운 의장을 전격 방문하고 "공주시의원 직을 나눠 수행하기로 서약까지 했었다. 시민과의 약속아니냐"며 "그 약속을 지킬 수 있도록 의장이 중재 해 달라"고 요구했다.

이에 이종운 의장은 "정종순 의원과 어떠한 대화도 오고가지 않았다"면서 "한 개인의원 송사를 의장으로써 어떻게 할 방법이 없다"며 "누가 되던지 의원의 신분은 서로 존중해야 한다. 따라서 딱히 의장으로서 권한이 없다"고 답변 했다.

한편, 후순위 지지자들은 "정종순 의원이 내려놓을 때 까지 집회신고를 하고 단체행동에 나서겠다"고 강력 경고하는 등 공주시의회 미래통합당 비례대표 의원자리를 놓고 논란이 계속 이어 질 것으로 예상돼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2.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3.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4.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5.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1.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2.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3.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4.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5. 대전문학관 1950년대 문학소개전 '사막에 꽃은 무성히 피어나고' 기획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