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보건소, 다자녀 맘(MOM) 건강관리 지원 사업 신규 운영

예산군보건소, 다자녀 맘(MOM) 건강관리 지원 사업 신규 운영

셋째 이상 출산모 대상, 1인 최대 20만원 지원

  • 승인 2020-08-18 09:12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예산군보건소는 셋째아 이상 출산모를 대상으로 산후치료 관련 의료비를 지원하는 '다자녀 맘(MOM) 건강관리 지원 사업'을 8월부터 시행 중이다.

현행 산모 건강관리 지원 사업은 산전 임신·출산 진료비 지원에 편중돼 있어 산후 건강관리 지원이 미비한 실정이다.

특히 다자녀 가구는 잦은 출산에 따른 산모 건강관리의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으며, 다자녀 산모일수록 고령산모가 될 가능성이 높아 이번 사업으로 산후 건강관리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지원대상은 출산일 기준 6개월 이전부터 주민등록이 충남도로 돼 있는 셋째아 이상 출산모이다.

보건소는 산후 진료비 급여·비급여 및 처방에 의한 약제비 본인부담금을 1인당 최대 20만원까지 지원하며, 출산 후 6개월 이내에 신청 및 사용이 가능하다.

보건소 관계자는 "다자녀 맘(MOM) 건강관리 지원 사업을 통해 다 출산 산모의 의료비 부담을 줄이고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모자보건팀(041-339-6042∼5)으로 문의하면 된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2.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3.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4.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5.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1.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2.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3.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4.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5. 대전에 사는 외국 학생들 돌봄비 지원 못 받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