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신규 공장등록 지속 증가 - 민원행정 지원 효과

아산시, 신규 공장등록 지속 증가 - 민원행정 지원 효과

  • 승인 2020-08-20 07:16
  • 남정민 기자남정민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적극 추진하고 있는 공장설립승인 신속처리와 '공장등록 무료대행서비스' 제도가 관내 입주 희망업체는 물론 예비 창업자의 기업 활동에 큰 도움을 주면서 공장 설립이 점차 늘어가는 등 효과를 발휘하고 있다.

시는 공장설립승인 시 민원실무종합심의회를 거쳐 민원 처리 기간을 1개월 단축하는 한편, 아산시 측량협의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일정 규모 이하의 소기업 공장등록을 무료로 대행해주고 있다.

이에 지난해 삼성의 13조 원 규모의 대대적 투자발표 이후 전국 각지에서 아산시에 기업입지 가능여부 등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가운데, 실제 공장설립 인·허가 건수도 2018년 442건, 2019년 985건, 올 7월 말 현재 702건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현재 코로나19 여파, 호우피해 등으로 지역경제가 어려운 상황이나 아산사랑상품권 발행 확대, 소상공인 경영안전 자금지원 등 다양한 정책에 따라 점차적으로 경제회복이 될 경우 기업 활동이 탄력 받을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적극적인 마인드로 현장에서 발로 뛰는 행정서비스를 통해 공장유치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앞으로도 기업하기 좋은 도시를 만드는데 있어서 재정적, 행정적 지원을 더욱 확대해 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아산=남정민 기자 dbdb822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정규리그 마지막 홈경기! 대전 팬들의 함성과 함께
  2.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3.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4.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5.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1.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2.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3.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4.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5. 대전문학관 1950년대 문학소개전 '사막에 꽃은 무성히 피어나고' 기획전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