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제3기 청년네트워크 발대식… 청년 목소리 듣는다

대전 서구, 제3기 청년네트워크 발대식… 청년 목소리 듣는다

  • 승인 2020-10-25 12:48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사진1.20.10.24 청춘정거장 청년네트워크 온라인 발대식.
대전 서구는 지난 24일 서구 청년 활동공간 청춘정거장에서 청년의 목소리를 듣기 위한 제3기 서구 청년네트워크 온라인 발대식을 개최했다. 서구제공
대전 서구는 지난 24일 서구 청년 활동공간 청춘정거장에서 청년의 목소리를 듣기 위한 제3기 서구 청년네트워크 온라인 발대식을 개최했다.

서구 청년네트워크(이하 서청넷)는 청년이 직접 정책을 발굴하고 제안하는 청년 정책 참여 기구로서, 지난 2017년 5월 처음 구성되어 3년간 100여 명의 청년이 서구를 대표하여 활동을 이어왔다.

이번 제3기 서청넷은 만 19세부터 만 39세까지 대전 서구에 거주하는 대학생, 직장인, 청년단체 활동자 등을 대상으로 모집해 총 49명의 회원이, 3개의 사무국(운영국, 정책국, 홍보국)을 구성해 활동할 계획이다.

이번 발대식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여 비대면 온라인으로 실시했으며, 위촉장 수여 시작으로 2020년 서구 청년 정책 추진 사업 안내 및 제3기 서청넷 주요 활동 방향 및 계획 소개, 운영 방향 논의, 소통의 시간순으로 진행됐다.

장종태 구청장은 "청년의 미래를 위해서는 정부와 지자체의 노력과 더불어 청년들의 역할이 가장 중요하며, 그 중심에 있는 것이 바로 청년 네트워크이다"며 "올해는 청년기본법이 시행되는 첫해로, 정부와 지자체 모두 청년의 어려움에 공감하고 주목하고 있으니 서청넷 여러분들도 지역 청년들의 대표라는 사명감을 가지고 서구 청년들의 밝은 미래를 위하여 부단히 노력하여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shk329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제12대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 선임
  2. [주말 쇼핑뉴스] 백화점세이 '자이언트 세일' 따뜻한 겨울 합리적인 쇼핑
  3. [리뷰] 저승과 이승의 경계에서 망자를 위한 진혼굿…서쪽을 향해 노를 젓다
  4. [날씨] 주말까지 아침엔 영하기온… 한낮에도 강한 바람
  5. [속보]27일 밤 대전서 무더기 확진...5명 이어 8명 추가 발생
  1. [속보]대전서 26일 오후 코로나 5명 추가… 누적 470명
  2. 국내 도입 검토 코로나19 백신 아스트라제네카
  3. [속보]대전 코로나19 확진자 5명 신규 확진...청소업체 잇따라 양성
  4. '용인 보평역 서희스타힐스' 치열한 청약 경쟁 예고
  5. 코레일, 철도노동조합 태업 돌입에 고객 불편 최소화 대책마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