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옥타 미주지역 네트워크 확대 나서

월드옥타 미주지역 네트워크 확대 나서

샌디에고에 지회 설립
㈜원동무역 윤경아 대표 초대지회장 임명

  • 승인 2020-11-10 08:51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temp_1604921278130.-237572674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회장 하용화)가 미주지역 한인 경제 네트워크를 확대하기 위해 샌디에고 지회를 신규 설립했다.

temp_1604921278132.-237572674
이로써 월드옥타는 미주지역에 18개의 지회를 두게 됐다.

샌디에고 초대 지회장에는 국내 철강, 금속제품과 가공관련 부자재를 수출하는 회사인 ㈜원동무역 윤경아 대표가 임명됐다.

윤 지회장은 2017년 월드옥타 LA지회에서 주최한 여성창업무역스쿨 수료생으로 2018년 월드옥타 네트워크를 활용해 국내 중소기업 화장품과 액세서리를 미주 시장에 판매하는 온라인 플랫폼을 구축해 쇼핑몰을 운영 중이기도 하다.

윤경아 지회장은 "샌디에고에는 주재원과 글로벌 기업 등 능력 있는 한국인들이 생활하고 있지만 다른 지역에 비해 커뮤니티가 비활성화되어 있다"며 "우수한 인적 인프라를 활용해 모국에 도움이 되는 사업들에 참여하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윤 지회장은 이어 "지회 설립으로 한국 중소기업들과의 협업과 한인 네트워크의 활성화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며 "인적 네트워크를 하나로 뭉쳐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하는 발판을 마련하는 데 적극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하용화 회장은 “월드옥타(World-OKTA)는 1981년 4월 재외동포 무역인들이 모국투자, 동포 무역인 육성방안, 모국과의 수출입 거래 활성화 등 모국 경제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됐다”며 “ '대한민국 수출증진을 통해 모국경제발전에 기여한다'는 이념 아래 39년간 지속적으로 네트워크를 확장해 현재 68개국 142개 지회가 활동 중인 대한민국 재외동포 최대 경제단체”라고 소개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1.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2.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3.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4.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5.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