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올 '일자리 우수기업' 20개 선정

전남도, 올 '일자리 우수기업' 20개 선정

고용환경개선비 2000만 원 등 혜택

  • 승인 2020-11-28 20:49
  • 이창식 기자이창식 기자
전라남도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속에서도 일자리창출과 고용안정에 기여한 올해 일자리 우수기업 20개를 선정했다.

선정된 14개 시군 20개 기업은 목포 (유)송원이엔지·㈜제이케이중공업, 여수 (주)승진엔지니어링, 순천 (주)두원산업·(주)삼미메탈, 나주 (주)우둥·세라코(주), 광양 쿠로엔시스·(주)일성산업·중앙이엠씨(주), 곡성 (주)금성이앤씨, 구례 (주)쿱농산, 고흥 바이오코프(주)·(유)푸드원, 보성 보성포리테크(주), 장흥 (주)제이엔피, 강진 (주)로우카본, 해남 원광전력(주), 장성 ㈜한사랑에프에스, 완도 누리영어조합법인 등이다.

특히 나주 (주)우둥기업은 섬유질 배합사료 등을 생산중인 기업으로 지난 2015년 설립 이후 45명의 지역일자리를 창출했다. 올해 코로나19에 따른 고용한파에도 불구하고 최근 1년간 18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하기도 했다.

또한 나주시 사랑의 열매 착한기업에 선정되는 등 지역사회에 기여해왔으며 직원 본인 및 자녀학자금 지원 등 근로 복지 향상에도 앞장서고 있다.

선정기업은 2000만 원의 고용환경개선비용을 지원받게 되며, 12월중 개최예정인 전라남도 일자리·투자유치 한마당에서 인증서와 인증패도 수여된다. 인증기간은 내년 1월부터 2년간이다.

이밖에 전라남도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한도 우대를 비롯 청년 근속장려금 가산점 지원, 지방세 세무조사 3년 면제 등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올해 일자리 우수기업 인증사업에는 도내 34개 기업이 신청했으며, 서류 및 현장평가, 도 일자리정책 심의위를 거쳐 20개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서류 및 현장평가는 공정성과 객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광주전남연구원 일자리평가분석센터에 의뢰해 추진했다.

김차진 전라남도 일자리정책과장은 "이 사업은 일자리 창출과 고용안정에 기여한 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줘 민간부문의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기 위한 사업이다"며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해 지역사회 전반에 일자리창출 분위기를 확산시키고, 고용안전망을 확충하겠다"고 말했다.

무안=이창식 기자 mediacnc@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2.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3.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4.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5.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1. [스포츠] 고강도 체력훈련 마친 대전하나시티즌, 2차 전지훈련 제주 출발
  2. [새책] 인공지능에도 윤리가 필요할까...무자비한 알고리즘
  3. "선수들이 실수 두려워하지 않게" 수베로 감독 첫 훈련지휘
  4. 대전디자인진흥원, ‘2020년 디자인개발지원사업’ 성과 전시
  5. 다시 찾아오는 '한파'… 강풍에 눈까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