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청소년야구, 니카라과 물리치고 조1위…이민호 완벽투-남지민‧김지찬 맹타

한국 청소년야구, 니카라과 물리치고 조1위…이민호 완벽투-남지민‧김지찬 맹타

  • 승인 2019-09-03 06:54
  • 금상진 기자금상진 기자
한국

사진=SBS 방송 캡처

 

한국 청소년야구팀이 니카라과를 물리쳐 조 1위로 올라섰다.

 

이성열(유신고)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지난 2일 부산 기장현대차 드림볼 파크에서 열린 제29회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18세 이하) 니카라과와의 조별리그 4차전에서 6회 초 9-0 강우 콜드게임 승리를 거뒀다.

 

이날 한국 선발 이민호(휘문고)는 5이닝 무안타 1볼넷 5탈삼진 무실점 완벽투로 승리투수가 됐다.

 

또 남지민(부산정보고)은 4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으로 타선을 이끌었고, 김지찬(라온고)은 4타수 2안타 1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한편 한국 청소년야구팀은 오늘(3일) 약체 중국과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를 남겨두고 있다.

 

 

 

금상진 기자 ent333111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이민성 감독, 선수들 투쟁심이 필요하다.
  2. 이응노의 '문자추상' 학술적 가치 더하다
  3. 대전하나시티즌 전남에 1-1로 비겨, 두 경기 연속 무승부
  4.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5.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1. 이민성, 전남 수비 좋은 팀이지만 허점도 있다
  2. [코로나 19] 대전 5일, 신규 확진자 15명 추가 발생
  3. 광주시, 이천.여주시와 'GTX 노선 유치' 연합 작전
  4. 박범계 장관, '대전교도소 이전' 의지 표명
  5. 중기부 이전 대안 '기상청+알파' 약속의 날 다가온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