을지재단 박준영 회장, 을지대 홍성희 총장, 코로나19 극복위해 사재 3억 등 통큰 기부

을지재단 박준영 회장, 을지대 홍성희 총장, 코로나19 극복위해 사재 3억 등 통큰 기부

  • 승인 2020-03-10 16:06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을지재단
사진 왼쪽부터 안기호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박준영 (재)을지재단 회장, 허태정 대전시장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과 홍성희 을지대 총장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재 3억 원과 마스크 2만 개를 쾌척했다.

을지재단은 박준영 회장과 홍성희 총장이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확산 방지를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등을 통해 성금 3억 원을 기부했다고 10일 밝혔다.

해당 성금은 대전을지대병원이 자리한 대전시에 1억 원을 비롯해 노원을지대병원이 위치한 서울 노원구와 의정부을지대병원이 개원 예정인 경기도 의정부에 각 5000만 원, 경기도 동두천·연천·포천·양주 및 경기도북부소방재난본부에 각 2000만원 씩 지정 기부했다. 또한, 의정부시와 의정부의사회에는 마스크 2만 개를 현물 기증했다.

박준영 회장은 "대전시를 비롯해 지역사회가 겪는 고통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의료인의 한 사람으로서 조금이라도 국민께 힘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사재를 출연하게 됐다"며 "을지대 의료원과 을지대학교 등 을지재단 산하 기관들 또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은 10일 오후 대전시장실에서 허태정 대전시장과 안기호 대전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금 1억원 전달식을 가졌다. 신가람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