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 좌완 에이스 NC 구창모, KBO리그 5월 MVP

차세대 좌완 에이스 NC 구창모, KBO리그 5월 MVP

  • 승인 2020-06-08 17:20
  • 수정 2020-06-22 15:10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PYH2020052620010005200_P4
NC 다이노스 투수 구창모[사진=연합뉴스 제공]

프로야구 NC 다이노스 좌완 에이스 구창모가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5월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8일 한국야구위원회(KBO)에 따르면 구창모는 기자단 투표에서 30표 중 27표, 팬 투표에서 22만9971표 중 17만6113표를 얻었다.

각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구창모는 총점 83.29점으로 개인 첫 월간 MVP 영예를 안았다.

월간 MVP는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SOL에서 진행한 팬 투표 결과를 각각 50% 비율로 합산한 총점으로 최종 선정된다

국내 좌완 에이스로 성장하고 있는 구창모는 5월 한 달간 압도적인 피칭을 선보였다.

총 5경기에 등판해 35이닝을 소화하는 동안 단 2실점(2자책)만 허용했다. 평균자책점 0.51로 1위다.

4승을 거두는 동안 이닝당 출루허용이 0.60에 불과했다. 탈삼진은 38개를 뽑아냈다.

구창모의 눈부신 활약에 NC는 리그 선두를 달리고 있다. NC는 KBO리그 역대 최소경기 15승(18경기)과 20경기 기준 최고 승률(0.850) 신기록을 달성했다.

5월 MVP에 선정된 구창모는 상금 200만 원과 60만 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받는다. 신한은행은 구창모의 모교인 덕수중학교에 100만 원의 기부금을 전달한다.

 

한편 KBO MVP는 정규 리그에서 최고의 활약을 보인 선수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원래 명칭은 한국 프로야구 최우수 선수상이었으나 2015년부터 'KBO MVP'로 사용했다. 

 

한국야구위원화와 야구기자회 소속 종합 일간지, 스포츠 전문지 방송사 간사들로 구성된 선정위원회가 후보를 선정한다. 최우수 선수에게는 2천만원 상당 순금 트로피가 수여된다.
박병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3.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4.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5. 천주평화연합 충남도지부, 통일한국을 위한 Think Tank 2022 출범대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