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이글스 투수 신정락 이어 김경태도 코로나19 확진

한화이글스 투수 신정락 이어 김경태도 코로나19 확진

  • 승인 2020-09-01 22:03
  • 수정 2021-05-04 17:28
  • 박태구 기자박태구 기자
한화
프로야구 한화이글스 2군 투수 신정락 선수에 이어 같은 팀 김경태 선수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국프로야구 소속 선수 확진자는 2명으로 늘었다.

대전시에 따르면 대전 275번 확진자는 서구 복수동 거주하는 20대 남성이다. 이 남성은 한화이글스 소속 김경태 선수로 파악됐다.

전날 확진된 264번인 한화이글스 신정락 선수와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김경태 선수는 검체 채취 후 이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신정락 선수 확진 후 프로야구 2군 경기는 중단됐으며, 밀접 접촉자 모두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방역당국은 밝혔다.

그러나 이날 추가 확진자가 나오면서 프로야구계가 또다시 혼란에 빠졌다.

프로야구 선수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KBO의 고민이 깊어졌다.
박태구 기자 hebalaky@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방방곡곡 문화공감' 결국 국민신문고까지... 갈등 증폭
  2. 대전하나시티즌 4월 MVP는 누구?
  3. 3골차 대패 굴욕, 시즌 첫 위기 맞은 대전하나시티즌
  4. [날씨] 비 그친 뒤 흐린 날씨 이어져
  5. 대전 야구부출신 김선동·김유신 선수, 메이저리그 진출 타진
  1. [인터뷰] 강영환 국민의힘 충청하나로단장 "충청의 단합된 힘 필요"
  2. 천안시체육회, 직장내 괴롭힘 '피해자 몫'
  3. 1300억 규모 대전시 융복합 특수영상 클러스터 6월 예타 결과 나오나
  4. 양승조 지사 대선 출정 장소는 세종시, 그것도 지방자치회관 왜?
  5. 항우연 천리안 2B호 개발 등 24건 NST 우수성과 선정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