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재해위험저수지 정비, 광천 상정보 보수 등 추진

  • 승인 2021-03-02 11:07
  • 이봉규 기자이봉규 기자
홍성군, 봄 가뭄피해 선제적 대응에 45억 투입
홍성군, 봄철 영농기를 앞두고 가뭄피해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45억 투입한다.
홍성군이 봄철 영농기를 앞두고 발 빠른 가뭄대책을 마련해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

2일 군에 따르면 최근 기상이변으로 가뭄 발생빈도가 잦아지고 해마다 물 부족으로 모내기에 어려움을 겪는 등 반복되는 가뭄피해 예방을 위해 발 빠르게 대처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군은 올해 상반기 총45억원을 투입해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2개 지구), 광천 상정보 보수 사업, 간이양수장(3개 지구), 관정 개발(20호공), 송수관로(10km)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국비 지원을 받는 재해위험저수지 정비사업은 올해 사전설계 검토 완료 후 국비 15억, 군비 15억 총 30억을 확보해 정비사업을 시행할 방침이다.

이밖에 각 읍·면에 배치된 양수장비 점검을 통해 가뭄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김주환 건설교통과장은 "가뭄으로 인한 영농피해와 군민불편사항이 없도록 가뭄 선제적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군은 지난해 총40억 원을 투입해 관정개발(32호공), 송수관로(20km), 간이양수장(1개소), 저수지 개보수사업(3개 지구), 빗물활용 농업용수 개발사업(1개소) 등의 사업을 추진해 큰 피해 없이 가뭄을 극복했다. 홍성=이봉규 기자 nicon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