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지속가능한 도시 만들기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지속가능한 도시 만들기

당진시, 안심 보육환경 조성 위해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 승인 2020-10-28 06:35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국공립어린이집 협약식 (2)
왼쪽 세 번째 김홍장 당진시장, 옆 ㈜에스케이이엔디 서길원 대표


당진시는 아이와 부모가 행복한 지속가능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에 나섰다

특히 시는 지난 달부터 기존 관리동 어린이집을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있다.

새롭게 국공립으로 운영 중인 어린이집은 신성나비랑 어린이집(송악 미소지움2단지 아파트, 정원30명), 리가 어린이집(신평 LIG리가 아파트, 정원 39명), 우민늘사랑 어린이집(당진3동 우민늘사랑 아파트, 정원 39명) 등 세 곳으로 현재 72명의 영유아가 이용하고 있다.

내년에 새롭게 문을 여는 국공립 어린이집은 내달 입주예정인 수청 한라비발디 캠퍼스 아파트 관리동 어린이집으로 시 보육정책위원회의 심의와 입주예정자 59%의 서면 동의(839세대 중 496세대)를 거쳐 당진시장과 위탁사 ㈜에스케이이엔디 서길원 대표, 시공사 관계자등이 참석한 가운데 27일 시청 목민홀에서 국공립어린이집 인수인계 및 협약식을 가졌다.

시는 11월중 공개모집을 통한 국공립 어린이집 신규 위탁자를 선정하고 보육교직원 채용, 내부공사 및 기자재 구입 등의 사업 추진 후 내년 3월부터 국공립 어린이집으로 개원할 예정이다.

현재 시 국공립 어린이집 비율은 11.6%(16개소)로 충남 평균(8.2%) 보다는 높지만 전국 평균(13.6%)엔 다소 미치지 못하는 실정으로 보육수요가 많은 신규 500세대이상 공동주택 관리동 어린이집을 중심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해 갈 예정이다.

또한 학부모가 안심하고 어린이집에 맡길 수 있는 안심 보육환경 조성을 위해 공공형 어린이집 및 열린 어린이집을 지속적으로 확대해가고 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천신만고…4위로 준PO행
  2. 올겨울 지난해보다 더 춥고 기온변동성 크다
  3. KGC인삼공사배구단, 하동군과 업무협약 체결
  4. 대전사진작가협회 주관 공모전 입상자 내정과 합성사진 수상 논란 일파만파
  5. [속보] 비리의 온상 '사진공모전'… 입상하려면 돈봉투부터?
  1. [대전기록프로젝트] 향수병
  2. [속보]대전서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460명
  3. "무조건 승격한다" 하나시티즌 'AGAIN 2014' 위해 팬들도 뜨거운 응원 전해
  4. 충청권 최근 내린 비 1973년 이후 최대 1위 일강수량 기록
  5. [나의 노래] 푸른하늘의 '겨울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