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도랑살리기 '레스도랑데이' 추진

공주시, 도랑살리기 '레스도랑데이' 추진

물길 발원지 도랑 수생태계 복원으로 하천 수질개선에 기여

  • 승인 2020-08-24 11:00
  • 신문게재 2020-08-25 13면
  • 박종구 기자박종구 기자
도랑살리기 관련 사진
공주시가 주민과 함께하는 도랑살리기 운동 '레스도랑 데이(Let's 도랑데이)'를 오는 31일까지 추진한다.<사진>

이 사업은 오염된 도랑의 생활·영농쓰레기, 가축분뇨·퇴비를 수거 처리하고, 정화식물을 식재하는 등 도랑의 수생태계 건강성 회복과 주민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해 추진하는 도랑살리기 유지관리 사업이다.

특히, 이 사업의 일환으로 사곡면 신영리 안양골천과 월가리 다락골천에서 마을이장 등 주민 30여 명이 공주시 지속발전협의회와 함께 긴 장마와 집중호우로 유실된 여울 등을 재정비하고 하천정화활동을 실시했다.

한편, 시는 2013년부터 현재까지 30개소 도랑을 복원했으며, 올해는 정안면 쌍달리 달원달동천 도랑을 복원 중에 있으며 유구읍 석남리 도랑 등 10개소를 수질개선 관리 중이다.

박인규 환경보호과장은 "도랑살리기 운동은 주민의 자발적 참여가 중요한 만큼 많은 주민들의 관심과 실천을 당부한다"며 "마을주민은 물론 마을을 찾는 관광객에게 깨끗한 마을의 이미지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주민들의 자긍심을 고취시키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공주=박종구 기자 pjk006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멀티헝 수비수 이호인 영입
  2.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확진자 관련 대전시장 브리핑
  3. [영상]대전IEM국제학교 현장조사 해보니 감염자 구분할 필요 없을 정도
  4. [나의 노래] 진미령의 '소녀와 가로등'
  5. 수베로 한화이글스 감독 "훈련 급격한 변화 없이 선수들 이해에 최우선"
  1. 대전시, 지역예술인에 1인당 100만원 기초창작활동비 지급
  2. 대전경찰, 코로나 집단감염 IEM 국제학교 수사
  3. [금융]'13번째 월급' 연말정산... 꼼꼼히 체크하자
  4. [영상]무더기 확진자 나온 대전 IEM국제학교 확진자 긴급이송
  5.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