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들이 꼽은 올해 최고 조세지원 제도는 '특별세액 감면'

중소기업들이 꼽은 올해 최고 조세지원 제도는 '특별세액 감면'

기업 10곳 중 4곳 경영활동 가장 큰 도움

  • 승인 2020-12-28 16:19
  • 신문게재 2020-12-29 7면
  • 박병주 기자박병주 기자
20201228_155845


국내 중소기업들이 올해 정부의 세제·세정 지원 혜택 중 '특별세액 감면'을 최고의 조세지원 제도로 꼽았다.

중소기업중앙회는 50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020년 중소기업 세제·세정 이용 및 애로 실태조사'를 실시한 가운데 39.2%가 경영활동에 도움이 된 조세지원제도로 '중소기업 특별세액 감면'을 택했다.

이어 '연구·인력개발비 세액공제'(34.2%), '고용창출 투자세액공제'(17.7%) 순으로 나타났다.

전반적으로 87.8%가 조세지원제도가 경영활동에 도움이 됐다고 응답했다.

20년 세법개정안에서 중소기업에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되는 제도는 '통합투자세액공제 신설'(44.8%)로 조사됐다. 조세지원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는 '지원 대상 확대'(51%), '감면율 상향'(32.4%) 등이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중소기업의 절반 이상은 국세청 행정서비스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올해 도움이 된 국세행정 지원제도는 '모바일 홈택스 서비스 확대'(65%), '세무조사 부담 경감'(14.4%), '납세자소통 확대'(9.8%)라고 답했다.

국세행정 지원 확대 사항으로는 '세무조사 축소'(46.2%)와 '비대면 서비스 확대'(38.6%)를 희망했다.

세무조사 대응 시 어려운 점은 '빈번한 세법 개정 및 이해부족'(41.2%)을 가장 많았고, '세무조정사항 및 제출서류 복잡'(32.8%), '회계 전문인력 부족'(12.8%) 등이었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등으로 중소기업 경영환경이 매우 위태로운 상황"이라며 "중소기업들이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조세지원 대상 확대와 감면율 상향 등 파격적인 세제 지원책이 마련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병주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올랑올랑 새책] 유시민 스토리
  2. [올랑올랑 새책] 블루리본서베이 '전국의 맛집 2021'
  3. FA 이소영 영입 KGC인삼공사 배구단, 새 외국인 선수 누구?
  4. 대전하나시티즌 리그 1위 수정전, 2위 이랜드와 혈전 예고
  5. [날씨] 오늘 충남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
  1. 대전하나시티즌 이랜드에 2-1승, 리그 4연승
  2. 이민성, 선수들 경기에 임하는 자세가 좋았다
  3. [카드뉴스] 4월 3주 올랑올랑 새책
  4. 이민성 감독, 이랜드전 전반에 모든 것을 쏟아 붓겠다
  5. 레슨프로 박현경과 함께하는 골프로그, 골린이 100일만에 필드보내기(어드레스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