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찬성 73.7% 반대 22.6%

충청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찬성 73.7% 반대 22.6%

  • 승인 2020-08-26 10:23
  • 수정 2020-08-26 10:34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2020-08-26 09;36;15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공감도 사진=리얼미터 제공
충청권 주민 10명 가운데 7명 이상은 코로나19 재유행에 따라 정부의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을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6일 나왔다.

지급 대상에 대해선 전 국민 지급과 선별 지급에 대해 여론이 팽팽한 것으로 나타났다.

리얼미터는 TBS 의뢰로 25일 전국 18세 이상 남녀 500명 대상 여론조사 결과(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를 밝혔다.

이에 따르면 대전, 세종, 충청지역에서 응답자의 73.7%가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에 찬성한다는 의견을 보였고, 지급 반대는 22.6%, 잘 모름은 3.6%였다.

전국적으로도 비슷한 양상이다. 응답자의 76.6%는 2차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에 찬성한다고 답했고, 지급 반대는 20.1%, 잘 모름은 3.3%로 나타났다.

찬성 답변 가운데 지급 대상과 관련해선 전 국민을 대상으로 지급해야 한다는 의견이 40.5%, 선별 지급은 36.1%로 나타났다.

리얼미터 배철호 수석전문위원은 "전 국민이냐 선별이냐는 논란의 여지가 있지만 큰 틀에서 지급해야 한다는 방향은 이론의 여지가 없어 보인다"고 분석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3.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1.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2.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3.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4.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5.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