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한반도 고유종인 '미선나무 식재' 행사

한국타이어, 한반도 고유종인 '미선나무 식재' 행사

  • 승인 2019-11-08 14:44
  • 수정 2019-11-08 14:44
  • 박전규 기자박전규 기자
[사진자료] 한국타이어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조현범)는 7일 대전 구봉산 노루벌에서 금강유역환경청, 대전시, 대전충남생태보전시민모임, 대전환경운동연합, 천리포수목원, 대전충남생태보전시민모임 등과 함께 한반도 고유종인 '미선나무' 2000주를 식재했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체결한 '대전지역 멸종위기종 살리기사업'의 두번째로 한국타이어는 환경분야 사회공헌사업으로 재정을 지원한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지역의 주요 기관단체들과 함께 멸종위기종을 복원하는 사업을 하게 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이 사업을 통해 멸종위기종을 복원하는 동시에 우리 환경과 생태계 복원에도 더 많은 관심을 가질 계획"이라고 말했다. 박전규 기자 jkpark@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2. [새책] 부재의 공백을 채운 불안의 감각… '실패한 여름휴가'
  3. [새책] 타인의 삶을 이해하며 자신의 언어를 찾아가는 소년 여정… '내가 말하고 있잖아'
  4. [날씨] 오후까지 계속 된 비… 내일 오후부터 재차 비소식
  5. 충주시 활옥동굴, 폐광의 변신
  1.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2.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3. 6월 소비자 불만 가장 많은 품목은 '선풍기'
  4. [날씨] 낮 최고 31도… 오후 6시부터는 다시 소나기 소식
  5. 허진권 목원대 교수 퇴임전 "교수 대신 작가로 독백하듯 걸어갈 것"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