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충남민언련 창립 20주년 세미나

대전충남민언련 창립 20주년 세미나

'지역언론 공공성 강화를 위한 지역협력 모델-지역뉴스 포털을 통한 지역 뉴스 유통 플랫폼 가능한가?'

  • 승인 2020-11-03 16:26
  • 수정 2020-11-05 09:38
  • 신문게재 2020-11-05 7면
  • 한성일 기자한성일 기자
20201104_114628
이기동
이기동 대전충남민언련 대표
대전충남민언련(대표 이기동)은 2020년 창립 20주년을 맞아 <지역 저널리즘의 실종, '한국형 뉴스 사막'과 지역 언론 활성화를 위한 대응 전략 세미나’를 3회에 걸쳐 개최했다.

대전충남민언련은 창립 20주년 기념 세미나의 마지막 주제로 '지역언론 공공성 강화를 위한 지역협력 모델-지역뉴스 포털을 통한 지역 뉴스 유통 플랫폼 가능한가?'를 4일 오전 10시부터 낮 12시까지 ‘아는것이힘이다’에서 진행했다.

지난 1, 2차 세미나에서 '뉴스 사막화' 개념을 통해 지역 언론의 위기 진단과 지역 언론 활성화를 위한 지역 언론 지원 정책과 과제 논의에 이어 이날 3차 세미나는 지역 차원에서 지역사회와 언론 현업의 지역 협력모델 찾기에 나섰다.



마정미 교수
사회를 맡은 마정미 한남대 정치언론학과 교수
사회는 마정미 한남대 정치언론학과 교수가 맡고, 한상헌 대전세종연구원 박사, 손주화 전북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국장,최일 금강일보 정치부장,김정동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 사무처장이 토론했다.

최윤호 피디
발제를 맡은 최윤호 TJB 노조위원장
발제를 맡은 최윤호 TJB 노조위원장은 지역언론 콘텐츠의 핵심인 지역 뉴스가 지역사회에서 주목받지 못하고 있는 문제를 검토하고, 양질의 지역뉴스 콘텐츠를 지역 주민들과 공유할 수 있는 지역뉴스 유통 플랫폼을 제안했다. 특히 '뉴스는 많지만 가치 있는 뉴스는 없다'는 지역 언론 콘텐츠에 대한 평가와 함께 지역 언론의 공공성과 수익성을 되찾는 선순환 구조를 만들기 위해서는 양질의 뉴스 콘텐츠 생산과 구조적으로 한계를 갖고 있는 지역뉴스 콘텐츠 유통 구조를 공익형 '지역뉴스 포털'을 통해 해결해 보자는 대안을 제시했다.

이기동 대표는 “이번 세미나는 2020뉴스통신진흥회 세미나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 사전 예방 차원에서 청중 참석을 제한한 상황에서 세미나 발제자와 토론자의 참여로 진행했다”며 “세미나 발제와 토론 과정은 대전충남민언련 유튜브 채널인 '언론뚱땅TV'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했다”고 말했다.

창립 20주년 기념 특별 세미나 3
한편 이에 앞서 1차 세미나는 ‘ 한국형 뉴스사막 부재의 역설’을 주제로 김재영 충남대 언론정보학과 교수(충청언론학회)가 발제했고, 이승선 충남대 언론정보학과 교수의 사회로 양선희 대전대 글로벌문화콘텐츠학과 교수, 박 민 참여미디어연구소 소장, 이수희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국장,강은선 대전일보 기자가 토론에 참여했었다. 2차 세미나는 ‘진단 - 지역언론지원제도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우희창 박사(전 지역신문발전위원회 부위원장)가 발제하고, 김영호 시민미디어마당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의 사회로 장호순 순천향대 신문방송학과 교수, 황민호 옥천신문 상임이사, 전대식 부산일보 지부장,김훈 대전MBC지부장,이수희 충북민언련 사무국장이 토론자로 참여했었다.


한성일 기자 hansung0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2.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3.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1.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2. 대전·세종 아파트값 상승 꾸준… 언제까지 지속되나
  3.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4.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5. 지역대 정시 패닉…학령인구 감소 '미달 도미노' 우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