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문화 2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사업 속도

대전 문화 2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사업 속도

  • 승인 2021-02-26 10:05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202102241641385012_l
신탁방식으로 추진되고 있는 대전 문화 2구역 재개발사업에 탄력이 붙고 있다. 최근 사업시행계획인가를 받으면서다.

부동산 신탁회사인 한국토지신탁은 자사가 사업대행자 역할을 하는 대전 문화2구역 재개발정비사업이 사업시행계획인가를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문화2구역 재개발 사업은 대전 중구 문화동 330번지 일원의 약 3만9827㎡ 면적의 대지에 지하 2층~지상 29층, 총 8개동 749세대의 공동주택과 부대복리시설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중 709세대가 일반에 공급될 예정이다.

시공사는 대림건설·대림산업(現 DL E&C) 컨소시엄이다.

조합은 올해 안으로 조합원 감정평가, 조합원 분양신청 등의 후속절차를 거쳐 관리처분인가를 받을 계획이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영상] '대전하나시티즌' 3연승을 노리는 이민성 감독은 어떤 비책을?
  2. 충청연고 K리그팀 승승장구 나란히 리그 상위권 안착
  3. [날씨] 내일 아침까지 충남에 비 소식
  4. 버스킹 팁박스는 수익행위?... 재능기부 아닌 ‘재능착취’ 한목소리
  5. [인터뷰] 대전 와동 2구역 강정식 조합장 "설립 5년만에 분양...조합원과 소통이 성공 비결"
  1. 대전 재개발·재건축 지역 곳곳 떠오르는 학교신설·통학로 문제
  2. 청주 민간공원 개발사업 '순항'
  3. 건양대병원 조리실 외주업체 종사자 6명 확진…직원·환자 전원 검사中
  4. 대전시 혁신도시 시즌2 공공기관 27곳 유치 본격화
  5.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첫날… 현장 곳곳서 혼선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