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지역경제

지난해 구직급여 지급액 8조원 첫 돌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1-13 15:10 수정 2020-01-13 15:1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고용노동부
정부가 구직활동을 하는 실업자에게 고용보험기금으로 주는 구직급여 지급액이 지난해 처음으로 8조원을 넘은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가 13일 발표한 '고용행정 통계로 본 2019년 12월 노동시장 동향'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구직급여 지급액은 6038억원으로, 전년 동월(4753억원)보다 27.0% 늘었다.

지난해 1~12월 구직급여 지급액은 모두 8조913억원으로 집계됐다. 전년(6조4549억원)보다 25.4% 늘어난 금액이다. 연간 구직급여 지급액이 8조원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구직급여 지급액의 가파른 증가세는 고용 안전망을 강화한 결과라는 게 노동부의 설명이다. 현 정부 들어 고용보험 가입 대상을 확대하면서 구직급여 수급 자격을 가진 사람이 증가했다. 구직급여의 생계 보장 기능을 강화하기 위해 상·하한액을 높인 것도 지급액 증가로 이어졌다. 박전규 기자 jkpark@

포토뉴스

  •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눈 내린 봉수산 오르는 등산객들

  •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우한 교민 배웅하는 진영 장관, 양승조 충남도지사, 오세현 아산시장

  •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떠나는 우한 교민들

  •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 국가균형발전특별법 개정안 통과 염원 담긴 홍보판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