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문화 > 건강/의료

대전세종적십자사, 취약계층 위한 긴급구호활동 전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6 15:43 수정 2020-03-26 15:4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DSC_4290
 사진=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 제공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회장 정상철)는 26일부터 대전시청(시장 허태정)과 함께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로 인해 활동이 제한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2주에 걸쳐 긴급구호활동(무료급식 지원, 생활용품 전달 등)을 전개한다.

대전 일대 노숙인 및 쪽방 주민 약 841명(연 1만2000명)을 대상으로 무료급식지원(노숙인 급식비, 백미, 라면, 김치 등)과 함께 생활용품, 손 소독제, 마스크 등 총 1억1500만원 상당의 후원 물품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대전에 있는 노숙인 시설을 통해 거리 및 시설 노숙인과 쪽방 주민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정상철 회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인해 활동이 제한된 취약계층을 위해 긴급구호활동을 진행하게 됐다"며 "대전 시민 모두 하나 돼 이번 코로나19를 이겨내면 좋겠다"고 밝혔다.

이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대전시 간부공무원을 중심으로 성금(3000만원)을 마련해 줘 감사하다"고 전했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